'하정우 동생' 차현우, 황보라와 결혼 늦어지는 이유

 
 
기사공유
차현우(왼쪽) 황보라. /사진=뉴스1

배우 겸 영화제작자 차현우와 황보라의 결혼이 늦어지는 이유가 공개됐다. 지난 2일 방송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7년째 공개연애 중인 황보라와 차현우에 대한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패널로 출연한 한 기자는 “황보라가 (차현우와) 결혼이 늦어지는 이유에 대해 솔직하게 이야기했다”고 언급했다. 이어 “차현우가 배우에서 영화 제작자로 방향을 틀었다. 제작이 돈을 벌기 정말 힘들다”며 “(차현우)가 영화제작자로 성공하고 싶은 마음이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가족의 도움 없이 본인의 힘으로 결혼을 하고 싶어한다”며 “차현우가 ‘일단 돈을 벌면 결혼을 하고, 돈을 못 번다면 계속 연애만 하겠다’고 황보라에게 이야기했다더라”고 부연했다.

그러면서 “가족의 도움 없이 본인 힘으로 결혼하고자 해서 기다리고 있다”며 황보라의 이야기를 전했다.

한편 황보라·차현우 커플은 지난 2013년 교회 모임에서 만나 인연을 맺고 연인으로 발전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062.33상승 0.1118:01 09/17
  • 코스닥 : 644.28상승 5.6918:01 09/17
  • 원달러 : 1190.70상승 7.618:01 09/17
  • 두바이유 : 69.02상승 8.818:01 09/17
  • 금 : 63.88상승 5.5218:01 09/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