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주얼부터 예능감까지… 유튜브 점령한 모델들

 
 
기사공유
모델 심소영, 이진이, 이하은, 방주호는 두터운 팬층을 유지하고 있으며 패션, 런웨이 뿐만 아니라 연예계에서도 주목받고 있다. 그들은 그간 방송에서 보여 줄 수 없었거나 보여주지 않았던 새로운 모습을 공개하는 장으로 유튜브를 활용하고 있다.



심소영, 이진이, 이하은은 여행 브이로그 등 자연스러우면서도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는 콘텐츠를 통해 팬들과 소통하며 다양한 주제를 통해 관심사를 공유한다. 방주호는 팬들과 함께 소통해 나가며 새로운 취미 찾기, 심부름 등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며 팬들의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한편 심소영은 최근 ‘니가 알던 내가 아냐’, ‘체크인 더 호텔’ 예능프로그램에서 귀여운 리액션과 긍정적인 에너지로 주목을 받았다. 이진이는 ‘마이 매드 뷰티 2’에서 안정적인 진행과 톡톡 튀는 입담으로 MC로서의 자질을 입증하며, 영화 ‘엑스텐’을 통해 첫 스크린 데뷔로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이하은은 tvN 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와 ‘농부 사관 학교’에서 연기력을 입증하며 최근 VIINI (권현빈) 뮤비 ‘도깨비방망이’를 통해 섹시함과 청순함이 공존하는 반전 매력을 뽐냈다. 방주호는 다양한 광고, CF 등에 출연해 얼굴을 알리며, 최근 자신의 이름을 내건 의류 브랜드 아메스 월드와이드를 론칭하며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YG 케이플러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2.45하락 18.4715:32 11/13
  • 코스닥 : 661.85하락 3.2915:32 11/13
  • 원달러 : 1167.80상승 715:32 11/13
  • 두바이유 : 62.06하락 0.1215:32 11/13
  • 금 : 62.16상승 1.0115:32 11/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