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대면 음식 주문 플랫폼 ‘셀푸드’ … 할리스 에프앤비에 키오스크 공급

 
 
기사공유
비대면 음식 주문 통합 플랫폼 전문 기업 ㈜케이디아이덴이 주식회사 할리스 에프앤비에 키오스크 등 공급계약을 체결하고 비대면 음식 주문 통합 플랫폼 ‘셀푸드’ 서비스를 공급한다.

케이디아이덴은 할리스 에프앤비의 카페 브랜드 매장에 자사의 키오스크와 KDS(주문관리, 출고 시스템), DID모니터와 스마트오더 앱, QR주문 서비스 등을 한번에 일원화해 운영·관리할 수 있는 ‘셀푸드’ 비대면 음식 주문 통합 플랫폼을 설치하였다.

이번에 공급하는 ‘셀푸드’ 플랫폼은 할리스 에프앤비와 올해 1월부터 6월까지 할리스 에프앤비 본사 매장에서 키오스크, 앱, QR 시연을 통해 점주 대상 사용성 평가 및 실제 운영 테스트 등 진행하였고 플랫폼 고도화와 할리스에프앤비 내부 시스템 연동 개발을 마쳐 7월에 할리스 에프앤비의 카페 브랜드 직영점 매장부터 도입하였다.

이번에 제공하는 ‘셀푸드’ 플랫폼은 각각의 서비스별로 아래와 같은 장점이 있다.


셀푸드 키오스크는 매장 내 빠른 주문 처리와 회전율을 높일 수 있고 셀푸드 스마트오더 앱은 매장 방문 전 기다리지 않고 미리 주문 및 결제할 수 있으며 셀푸드 QR은 매장 내 앉은 자리에서 주문 및 결제할 수 있어 카페에서 스터디하는 고객들에게 최적화되어 있다. 셀푸드 플랫폼은 위와 같은 각각의 비대면 음식 주문 서비스들을 일원화하여 한번에 운영 및 관리할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같이 제공하는 KDS와 DID, POS 내 설치하는 주문확인시스템, 매장운영 ASP를 통해 플랫폼에서 이루어지는 매장 운영 및 관리를 한번에 할 수 있고 음식 주문 또한 한군데로 쉽게 확인할 수 있어 간편하다.

케이디아이덴은 셀푸드 플랫폼은 최근 비대면 방식이 새로운 소비 패턴으로 떠오르면서 생겨나는 다양한 비대면 음식 주문 서비스들을 통합하여 한번에 사용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매장 운영의 효율성과 고객 서비스 품질을 동시에 높일 수 있는 솔루션이라고 밝혔다.

이어 작년부터 올해 말까지 진행 중인 독자적인 알고리즘 개발로 음식을 주문하는 고객에게는 알고리즘을 통해 맞춤 음식을 추천하고, 매장에서는 알고리즘에 기반한 타켓팅 광고 등을 할 수 있도록 플랫폼에 적용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7.89하락 0.0512:14 10/18
  • 코스닥 : 648.21하락 1.0812:14 10/18
  • 원달러 : 1180.20하락 6.812:14 10/18
  • 두바이유 : 59.91상승 0.4912:14 10/18
  • 금 : 59.23상승 0.4312:14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