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명절도시락 선보여 혼추족의 식당 역할한다

 
 
기사공유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이달 6일, 추석 명절을 맞이해 ‘한상가득도시락’을 출시했다. GS25의 명절도시락 매출은 매년 설, 추석 명절에 전년 대비 200% 이상 신장해왔다.

이번 한상가득도시락도 급격한 매출 신장 트렌드를 반영해 식당이 문을 닫는 명절 연휴기간 귀향을 하지 않는 고객들이 가까운 GS25에서 알차게 명절 음식을 즐길 수 있도록 풍성하게 기획됐다.

한상가득도시락은 모둠전, 잡채, 나물, 구운 돼지 갈비 등 총 9종의 대표적인 명절 음식으로 구성된 한 상 차림 콘셉트로 출시된다. 이달 19일까지 한상가득도시락을 구매하는 고객에게 진라면 소컵을 증정하며 가격은 5900원이다.

GS25는 많은 식당이 문을 닫는 명절 연휴 기간 동안 귀향하지 않고 혼자 추석을 보내는 ‘혼추족’이 명절 음식으로 식사를 해결 할 수 있는 식당으로서의 역할을 하겠다는 마음으로 매년 추석에 명절 도시락을 출시했으며, 관련 이벤트도 진행한다.

또한 GS25는 프리미엄 도시락의 매출이 점차 늘어나는 트렌드를 반영해 한상가득도시락을 추석 명절 이후에도 지속 판매할 예정이다.

GS25는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이하 앱) 나만의 냉장고를 통해 추석 도시락으로 예약 주문하고 수령 일자를 추석 명절 연휴 기간(9월 12일~15일)으로 지정한 선착순 고객 5000명을 대상으로 고급 한과를 함께 선물한다.

GS25가 선물하는 한과는 대한민국 소비자 대상, 국가 브랜드 대상 수상 등을 통해 서산시 대표 브랜드로 자리매김한 ‘서산 옛날 생강 한과’(250g)로 100% 국내산 쌀과 생강 등의 원재료를 사용해 하나하나 손으로 빚어 만든 명품 수제 한과다.

이 밖에도 GS25는 매년 추석 명절 기간 중에 판매가 전년 대비 30% 이상 큰 폭으로 신장하고 있는 안전 상비 약품 14종을 충분히 구비하고 현금인출기(ATM) 점검을 사전에 마침으로 365일 불을 밝히는 지역 사회의 응급 구호 센터로서의 역할와 긴급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회적 기능을 차질 없이 수행할 수 있도록 대비할 계획이다.

권오상 GS리테일 도시락MD는 “매년 명절 도시락 매출은 200% 이상 성장하고 있는 만큼 올해도 9찬의 명절 음식으로 알차게 채워진 도시락을 선보였다.”라며 “GS25는 고향을 방문하지 못하는 혼추족들의 풍성한 명절 식사 판매처와 안전상비약품 구비를 통한 우리동네 응급 구호 센터로서의 역할을 다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0.73상승 8.418:03 09/18
  • 코스닥 : 645.12상승 0.8418:03 09/18
  • 원달러 : 1191.30상승 0.618:03 09/18
  • 두바이유 : 64.55하락 4.4718:03 09/18
  • 금 : 67.53상승 3.6518:03 09/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