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에 교통량 급증… 가장 싼 고속도로 주유소 어디?

 
 
기사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추석 연휴를 맞아 교통량이 급증할 것으로 전망되면서 11일 전국 고속도로 휘발유 가격에 네티즌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번 연휴기간 동안 3300만명, 하루 평균 670만명이 이동할 것으로 예측되면서 저렴한 휘발유를 찾는 사람이 부쩍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소비자단체 에너지석유시장감시단이 이날 오전8시 기준 전국 고속도로 주유소 227곳을 조사한 결과, 휘발유 가격이 가장 비싼 주유소는 서해안고속도로 상·하행선 ‘행담도 SK에너지’인 것으로 나타났다.

‘행담도 SK에너지’는 휘발유 가격이 ℓ당 1717원으로 전국 고속도로 주유소 평균 가격(1512원)보다 205원 높았다.

반면, 가장 저렴한 주유소는 호남고속도로 상행선 주암(천안방향 ) 알뜰주유소로 휘발유 가격이 ℓ당 1450원이었다.

또 경부고속도로에서 휘발유 가격이 가장 비싼 주유소는 하행선 통도사(부산방향)주유소로 ℓ당 1507원이었고, 가장 저렴한 주유소는 상행선의 에스피씨삼립김천(서울방향)주유소(1459원)였다.

중부고속도로는 제2중부 하행선 마장프리미엄주유소가 ℓ당 1698원으로 가장 비쌌고, 상행선 오창(하남)주유소가 1496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영동고속도로는 하행선 덕평주유소충전소(ℓ당 1697원)와 하행선 평창(강릉방향)주유소충전소(1484원)가 각각 가장 비싼 곳과 싼 곳으로 집계됐다.
 

한아름 arhan@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기자. 제약·바이오·병원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5.80상승 7.1514:16 12/10
  • 코스닥 : 624.81하락 3.0514:16 12/10
  • 원달러 : 1193.40상승 3.514:16 12/10
  • 두바이유 : 64.25하락 0.1414:16 12/10
  • 금 : 63.74상승 0.7214:16 12/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