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만, 빅리그 통산 100타점 돌파… 10경기 만에 시즌 14호 스리런포

 
 
기사공유
템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 /사진=로이터(뉴스1)
템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28)이 10경기 만에 손맛을 봤다. 특히 최지만은 이날 홈런으로 빅리그 통산 100타점 고지를 밟았다.

최지만은 12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라이프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와의 경기에 5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동점 스리런을 때렸다.

4-7로 뒤진 2회초 2사 1·2루, 두 번째 타석에 선 최지만은 볼카운트 3볼-1스트라이크에서 바뀐 투수 요한더 멘데스의 5구째 94.4마일(약 151.9㎞) 포심 패스트볼을 공략해 가운데 담장을 넘겼다.

이는 지난 1일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전 이후 10경기 만에 추가한 시즌 14호 홈런이다.

이날 경기 전까지 메이저리그 통산 99타점을 기록 중이던 최지만은 이 한 방으로 3타점을 수확하며 통산 102타점을 올렸다. 이는 2016시즌 빅리그 데뷔 후 4시즌 만에 달성한 기록이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075.58상승 4.8512:44 09/19
  • 코스닥 : 644.30하락 0.8212:44 09/19
  • 원달러 : 1195.80상승 4.512:44 09/19
  • 두바이유 : 63.60하락 0.9512:44 09/19
  • 금 : 63.30하락 4.2312:44 09/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