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 교체출전…발렌시아, 바르셀로나에 2-5 완패

 
 
기사공유
발렌시아의 이강인. /사진=발렌시아 공식 트위터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에서 뛰고 있는 이강인(18·발렌시아)이 명문 클럽 FC바르셀로나를 상대로 교체 출전했다.

이강인은 15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프누에서 벌어진 바르셀로나와의 2019~2020시즌 프리메라리가 4라운드에서 1-4로 뒤진 후반 22분 교체로 들어갔다.

이날 이강인은 A매치 주간 이후 첫 경기에서 출전 기회를 잡았으나 공격포인트는 없었다. 강호 바르셀로나를 상대로 주눅 들지 않고 장기인 패스와 킥을 선보였다. 

다만 소속팀 발렌시아는 루이스 수아레스에게 멀티골을 허용하며 2-5로 완패했다. 바르셀로나의 16세 안수 파티는 1골 1도움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발렌시아는 1승1무2패(승점 4)로 20개 구단 중 14위에 머물렀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5:32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5:32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5:32 10/18
  • 두바이유 : 59.91상승 0.4915:32 10/18
  • 금 : 59.23상승 0.4315:32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