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신용정보 서비스’ 이용자 340만명 돌파… 활용 노하우는

 
 
기사공유
자료: 한국카카오은행

카카오뱅크 이용자 중 자신의 신용점수를 확인할 수 있는 ‘내 신용정보 서비스’ 이용자 수가 340만명을 돌파했다.

한국카카오은행(카카오뱅크)은 ‘내 신용정보 서비스’ 이용자 수가 지난 10일 기준 344만4000명을 기록했다고 15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카카오뱅크 애플리케이션에서 계좌 개설 없이 자신의 신용점수를 조회하는 서비스로 지난해 10월 개시됐으며 출시 28일만에 이용자 수가 100만명을 돌파했다

이용자 분석한 결과 이 서비스로 신용점수를 조회한 후 금융사에 대출금리인하요구권을 신청한 인원이 조회해보지 않은 경우보다 3배에 달했다. 금리인하요구권은 대출 고객이 직장 변동, 부채 감소 등으로 자신의 신용 상태가 좋아졌다고 판단되면 금융사에 금리를 낮춰달라고 요구할 수 있는 권리를 말한다.

연령대별 이용자는 30대가 37%로 가장 많았고 20대는 30%였다. 성별은 남성이 58%로 여성보다 비중이 컸다.
 

장우진 jwj17@mt.co.kr

머니S 금융증권부 장우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8.17상승 0.7718:03 10/15
  • 코스닥 : 646.80상승 5.3418:03 10/15
  • 원달러 : 1185.20상승 0.318:03 10/15
  • 두바이유 : 59.35하락 1.1618:03 10/15
  • 금 : 60.03하락 0.4118:03 10/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