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삭발식 감행?… "조국 파면 관철시킬 것"

 
 
기사공유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가 1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뉴스1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에 반발하며 삭발식을 감행하겠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 황 대표가 삭발식을 거행한다면 이는 무소속 이언주 의원, 박인숙 한국당 의원에 이어 세번째 삭발식이다.

한국당에 따르면 황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공개 최고위원회의에 평소와 달리 정장 대신 점퍼를 입고 참석해 삭발식을 언급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른바 '전투모드'에 돌입한 것으로 조 장관 파면을 반드시 관철시키겠다는 의지 표명이라는게 한국당 측의 설명이다. 

황 대표는 최고위원회의에서 "조국 게이트의 장기화로 국정 붕괴에 대한 문재인정부와 여당의 책임을 얘기하지 않을 수 없다"며 "국정을 책임져야 할 정권이 오로지 조국 지키기에만 매달리면서 정상적 국정이 붕괴된 상황"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또 "연휴 기간에도 계속 나오는 조국과 이 정권 사람들의 비리를 보며 범 국민적 분노가 그야말로 하늘을 찌르고 있다"며 "문 대통령은 지금 당장이라도 국민의 뜻대로 조국을 파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황 대표는 여당이 한국당을 향해 정쟁을 중단하라고 촉구한 것에 대해 "그동안 민생을 챙겨온 게 누군가. 나라를 망쳐온 게 누군가"라며 "이제 와서 정쟁 중단, 민생 올인(을 주장하는 것은) 파렴치한 이야기다. 조국 파면과 문 대통령의 사과 만이 국정을 정상화하는 첫걸음"이라고 말했다.

한편 황 대표는 삭발식을 감행하겠다는 입장이지만, 아직 당 차원에서 결정은 이뤄지지 않아 실제 삭발식으로 이어질지는 정해지지 않았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068.17상승 0.7718:03 10/15
  • 코스닥 : 646.80상승 5.3418:03 10/15
  • 원달러 : 1185.20상승 0.318:03 10/15
  • 두바이유 : 59.35하락 1.1618:03 10/15
  • 금 : 60.03하락 0.4118:03 10/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