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 36주년 (주)크린랲, 단일 제품 1억2 천 4백만개 누적 판매

 
 
기사공유
올해로 창립 36주년을 맞이한 ㈜크린랲(대표 승문수)은 식품 포장 분야 국내 최장수 제품인 ‘크린랲’이 누적 판매량 1억 2천 4백만개를 넘어섰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5천만 국민이 1인당 2개 이상씩 사용한 양으로 랩을 펼쳤을 때(개당 50m)에는 지구를 약 155바퀴 돌 수 있고, 상자 가로 길이(22cm)를 기준으로는 서울에서 부산까지 왕복 약 41회를 오갈 수 있는 양이다.

크린랲의 대표 장수 제품 2가지는 ‘크린랲’과 ‘크린백’으로 ‘크린랲’은 연평균 약 590만개, ‘크린백’은 연평균 약 1650만개가 판매되며 소비자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크린랲은 1984년 7월 무독성 랩 ‘크린랲’을 선보였다. 첫 출시 당시 국내 랩 시장은 환경호르몬 중 하나인 프탈레이트가 발생하는 PVC랩이 일색이었다. 

이에 창업주였던 전병수회장은 소비자들에게 안전한 랩을 제공하기 위해서 국내 최초로 식용 옥수수유를 사용하여 인체에 무해한 무독성 LLD-PE랩을 개발해 소비자들에게 선보였다. 당시 대기업의 견제가 있었지만 주부 등 소비자의 인식 변화를 위해 판촉 활동 마케팅을 진행해, 현재는 비닐랩의 대명사 ‘크린랲’이 되었다.

그 외 ‘크린백’ 또한 연 평균 판매량이 1650만개에 달하는 크린랲의 베스트셀러 제품으로 식품 포장 비닐의 대명사로 자리잡았다. 크린백은 한 장씩 쏙쏙 뽑아 쓸 수 있는 티슈 타입의 위생백으로 간편성을 더하고 FDA 승인 원료만을 사용해 안전하다. 2010년에는 비닐을 접어 중첩되게 쌓는 ‘비닐백 절첩 적층 장치’ 특허를 획득하며, 비닐백 제조 기술을 개발했다.

㈜크린랲 관계자는 “크린랲이 소비자들에게 안전하고 편리한 제품을 만들기 위해 노력해오면서 식품포장용품을 중심으로 좋은 성과를 거두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안전과 편의성을 위해 크린랲의 기술력을 토대로 지속적인 성장을 도모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8.17상승 0.7715:32 10/15
  • 코스닥 : 646.80상승 5.3415:32 10/15
  • 원달러 : 1185.20상승 0.315:32 10/15
  • 두바이유 : 59.35하락 1.1615:32 10/15
  • 금 : 60.03하락 0.4115:32 10/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