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IFRS17 체제' 완비… 결산시스템 오픈

 
 
기사공유
신한생명이 IFRS17에 적용되는 결산시스템을 오픈한다.

신한생명은 지난해 5월부터 진행된 'IFRS17 구축 프로젝트'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돼 이달부터 기존의 산출방식과 IFRS17에 적용되는 산출방식을 병행한 결산을 시작한다고 17일 밝혔다.

신한생명은 이번 프로젝트 기간 동안 150여명의 인력을 투입했고 결산시스템의 완성도를 높여 오류를 최소화하기 위해 다수의 IFRS17 관련 전문 파트너를 프로젝트에 참여시켰다.

먼저 지난 2017년 9월부터 8개월간 계리·회계·경영·리스크관리 등 각 부문별 전문회계법인이 참여한 가운데 사전 컨설팅을 진행하고 마스터 플랜을 수립했다. 산출된 마스터 플랜을 기준으로 지난해 5월부터 IFRS17 구축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신한생명은 업무 전반을 포괄하기 위해 계리모델·가정관리·계리결산·리스크관리·회계정책·재무결산·인프라/DW·관리회계 등 총 8개의 프로젝트로 세분화해 진행했다. 프로젝트에는 EY한영,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 대우정보시스템, SIG파트너스, AT커니 등 IFRS17 관련 분야별 전문업체가 파트너로 참여했다.

프로젝트 기간은 분석설계·개발·테스트 및 안정화 단계로 나눠 진행했다. 3차례에 걸친 테스트를 진행해 기능점검을 마치고 지난달 말에 이뤄진 최종보고회를 끝으로 프로젝트는 종료됐다. 이러한 시스템이 구축된 배경에는 성대규 사장의 역할이 매우 컸다. 

보험개발원장 시절 보험업계 IFRS17 공동 시스템인 '아크(ARK) 시스템' 개발을 진두지휘한 경험과 노하우가 이번 프로젝트의 통합테스트 과정에 녹아들어 완성도 높은 프로젝트 결과를 이끌어 낼 수 있었다는 평이다.

양해직 신한생명 계리팀장은 "15개월간 150여명의 직원 및 관계자들이 힘써온 결과 새 국제회계기준 적용 결산시스템을 성공적으로 오픈하게 됐다"면서 "수차례 시행된 테스트 결과 정확도 및 정보 신뢰성이 매우 높고 오차가 거의 없는 완성도 높은 결산시스템이 구축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6.12상승 21.5109:38 10/14
  • 코스닥 : 638.72상승 5.7709:38 10/14
  • 원달러 : 1185.40하락 3.409:38 10/14
  • 두바이유 : 60.51상승 1.4109:38 10/14
  • 금 : 60.44상승 2.6709:38 10/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