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문수도 깎는다… 이젠 '삭발 릴레이'?

 
 
기사공유
김문수 전 경기도지사. /사진=뉴시스

김문수 전 경기도지사가 오늘(17일) 조국 법무부 장관의 사퇴를 촉구하며 삭발한다.

김 전 지사는 이날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문재인 퇴진, 조국 감옥. 김문수 삭발. 오늘 9월17일 화요일 오전 11시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삭발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앞서 조 장관 임명에 항의해 지난 10일 이언주 무소속 의원, 11일 박인숙 자유한국당 의원·김숙향 동작갑 당협위원장, 전날(16일) 황교안 한국당 대표가 차례로 삭발했다.

한국당은 문재인 대통령이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을 강행한 이후 ‘조국 장관 사퇴’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8.17상승 0.7718:03 10/15
  • 코스닥 : 646.80상승 5.3418:03 10/15
  • 원달러 : 1185.20상승 0.318:03 10/15
  • 두바이유 : 59.35하락 1.1618:03 10/15
  • 금 : 60.03하락 0.4118:03 10/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