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숙하지만 새로운 맛으로 ‘재미’와 ‘편안함’ 선사!

 
 
기사공유
‘취향 존중’시대에 맞춰 개인의 다양한 입맛을 저격할 수 있는 ‘듀얼푸드’가 각광받고 있다. 두 가지 맛을 한 번에 맛볼 수 있는 듀얼푸드는 익숙하면서도 이색적인 맛으로 독특한 재미를 선사하기 때문이다. 이에 식품업계에서는 상큼하면서 고소하거나, 달콤함이 배가된 잼, 과자 등을 선보이고 있다. 

롯데제과 ‘ABC초코쿠키’는 ‘ABC초콜릿’과 쿠키를 결합한 초콜릿 과자다. ABC초콜릿에 바둑알만 한 크기의 카카오 쿠키가 붙어 있어 적당한 크기로 어린아이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템퍼린 공정을 거쳐 부드러운 맛의 초콜릿과 달콤바삭한 카카오 쿠키가 섞여 새로운 맛을 느낄 수 있다. 롯데제과에 따르면 출시 3개월 만에 누적 매출 50억 원을 넘겼다.

복음자리의 ‘45도 과일잼 사과버터’는 국산 사과의 상큼함과 달콤하고 고소한 버터의 부드러운 풍미를 함께 즐길 수 있는 제품이다. 기존 잼에서 쉽게 찾아볼 수 없는 조합으로, 이색적인 맛을 찾는 소비자에게 적합하다. 과일잼에 버터를 조화롭게 더해 빵이나 디저트에 버터를 따로 더하지 않아도 고소하고 부드러운 풍미를 간편히 맛볼 수 있다. 

연세대학교 연세유업의 ‘연세 마카다미아 초코우유’는 마카다미아가 함유된 초코우유다. 고소한 마카다미아와 우유의 부드러움, 진하고 달콤한 초콜릿이 합쳐져 담백하면서도 진한 초콜릿 맛이 특징이다. 견과류의 황제라고도 불리는 마카다미아는 뇌세포의 활동 및 성장을 촉진하는 불포화지방산과 비타민E 등이 많이 포함되어 있어 성장기 어린이에게 도움을 줄 수 있다. 우유 패키지를 축소한 귀여운 500㎖ 사이즈로 언제 어디서나 부담 없이 즐기기 좋은 것도 장점이다.

롯데푸드 ‘키스틱 크림치즈롤’은 미니 소시지 안에 부드러운 크림 치즈가 들어있는 제품이다. 흰 생선살로 만든 연육을 58% 이상 함유해 탱글한 식감과 함께 감칠맛을 더했다. 소시지 중심부에는 크림치즈를 통째로 채워 넣어 깊은 풍미는 물론 풍성한 식감과 맛을 즐길 수 있다. 두 가지 다른 재료로 동시에 소시지의 겉과 속을 만들어내는 이중사출 공정을 통해 만들어졌다. 길다란 크림치즈를 연육이 감싸고 있어 마치 핫도그와 같은 형태를 갖추고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4.84상승 4.1518:03 10/21
  • 코스닥 : 649.18상승 2.4918:03 10/21
  • 원달러 : 1172.00하락 9.518:03 10/21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18:03 10/21
  • 금 : 59.70상승 0.4718:03 10/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