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아파트 분양가 인하 기대감↑… '청약 신규가입자' 5개월 새 최대

 
 
기사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주택청약통장 신규가입자가 지난달 10만명을 넘어 5개월 만에 최대 증가세를 기록했다. 이르면 다음달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시행이 예고돼 저렴한 새 아파트에 대한 기대가 높아졌다.

18일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지난달 주택청약종합저축 가입자 수는 2337만9670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7월 2326만8991명보다 11만679명 늘어난 규모다. 지난 3월(13만2016명) 이후 5개월 만에 신규가입자 수가 10만명을 또 넘어섰다.

주택청약종합저축은 2015년 청약저축과 청약예금·청약부금을 일원화한 것으로 현재 유일하게 신규가입이 가능하다. 공공아파트와 민영아파트 모두 청약할 수 있다.

지역별로는 경기·인천이 743만179명으로 가장 많고 서울이 584만2811명이었다. 기타 지방 533만8419명, 5대 광역시 476만8261명 순이다.

서울은 지난 7월 1만9679명이 늘어났고 지난달 2만2187명이 늘어 6월 대비 증가폭이 3.2배로 확대했다.

주택청약종합저축과 청약저축, 청약예금·청약부금을 모두 합한 전체 청약통장 가입자 수는 지난달 2516만2635명을 기록했다. 우리나라 인구수를 고려하면 국민 2명 중 1명은 청약통장을 가진 셈이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공공택지에만 적용하던 분양가상한제를 재건축·재개발 등 민간택지에도 도입한다고 발표했다. 서울 강남 등 투기과열지구에 적용할 예정이다.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가 시행되면 새 아파트 분양가가 지금보다 20~30% 정도 낮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장재현 리얼투데이 리서치본부장은 "새 아파트 분양가가 시세 대비 저렴할 뿐 아니라 계약금과 중도금, 잔금을 2년여 동안 나눠 낼 수 있어 자금부담이 적다"며 "앞으로 분양가가 더 내려가면 청약통장 가입이 계속 증가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김노향 merry@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069.05상승 24.4410:37 10/14
  • 코스닥 : 639.94상승 6.9910:37 10/14
  • 원달러 : 1184.80하락 410:37 10/14
  • 두바이유 : 60.51상승 1.4110:37 10/14
  • 금 : 60.44상승 2.6710:37 10/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