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으러 갑니다"… 김원효 고소, 악플러에 칼 뽑았다

 
 
기사공유
김원효 고소. /사진=생각을보여주는 엔터테인먼트 제공

코미디언 김원효가 악플러에 대한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김원효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부터 요고(이것) 잡으러 갑니다. 연예인들이 많이 한다는 악플 고소 나도 해볼랍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바로 아내인 코미디언 심진화의 기사에 달린 악플을 캡처한 것. 심진화가 시아버지의 퇴원을 기원한다는 기사 내용에 해당 악플러는 "XX도 정도껏 해라. 너네만 사는 거 아니잖아"라는 댓글을 남겼다.

한편 김원효는 지난 15일 방송된 채널A '아빠본색'에 출연해 아버지가 특발성 폐 섬유화증으로 입원 중이라고 밝혔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8:03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8:03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8:03 10/18
  • 두바이유 : 59.91상승 0.4918:03 10/18
  • 금 : 59.23상승 0.4318:03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