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 사회적기업과 소통 강화

 
 
기사공유
18일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왼쪽 두번째)이 경기도 시흥시 사회적경제기업인 비알인포텍을 찾아 직원과 이야기하고 있다. /사진=신용보증기금
신용보증기금은 18일 윤대희 신보 이사장이 경기도 시흥시 비알인포텍을 방문해 사회적경제기업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듣는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CCTV를 제조하는 사회적경제기업인 비알인포텍은 전체 종업원의 절반에 가까운 23명을 장애인 등 취약계층으로 고용해 이들의 자립을 돕고 있다.

신보는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전국에 전담팀 8개를 만들고 2022년까지 사회적경제기업에 5000억원의 신용보증을 공급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사회적경제기업에 대한 보증공급 실적이 2017년 180개 기업 158억원에서 2018년 680개 기업 1077억원, 올해 8월말 기준 523개 기업 902억원으로 크게 증가하고 있다.

이날 오상록 비알인포텍 대표이사는 "사회적경제계에 자금지원이 많아지고 있지만 아직 혜택을 받지 못하는 기업이 많으므로 사회적경제의 활성화에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달라"고 말했다.

이에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신보는 사회적경제기업에 대한 다양한 금융·비금융 지원뿐만 아니라 사회적가치 표준 평가모형을 구축해 유관기관에 공개하기로 하는 등 사회적금융의 생태계를 활성화시키기 위한 노력도 해나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가치가 우수한 기업이 원활한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다양한 고객의 니즈와 현장의 목소리를 적극 반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5:32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5:32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5:32 10/18
  • 두바이유 : 59.91상승 0.4915:32 10/18
  • 금 : 59.23상승 0.4315:32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