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15인치 맥북프로 기내 사용 금지” 권고

 
 
기사공유
맥북프로. /사진=애플

당분간 항공기 내에서 애플의 맥북프로의 모습을 보지 못할 전망이다.

국토교통부는 18일 오후 “애플이 배터리 결함으로 리콜을 진행 중인 맥북프로 15인치 제품에 대해 항공운송제한과 관련 전원을 켜거나 충전을 하지 말라”고 항공사에 권고지침을 내렸다. 대상 기기는 2015년 9월부터 2017년 2월 사이에 생산된 제품이다.

국토부의 권고 사항은 ▲항공기 내에서 전원을 끌 것 ▲항공기 내에서 충전을 하지 말 것 ▲위탁수하물로 부치지 말 것 등이다.

애플은 지난 6월20일(현지시간)부터 15인치 맥북 프로 제품에 자발적인 리콜을 진행했다. 애플은 “과열 및 안전 문제를 일으킬 가능성이 있는 이전세대 15인치 맥북프로 제품에 대해 리콜을 실시한다”며 “해당 제품의 사용을 중단해달라”고 밝혔다.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8.17상승 0.7718:03 10/15
  • 코스닥 : 646.80상승 5.3418:03 10/15
  • 원달러 : 1185.20상승 0.318:03 10/15
  • 두바이유 : 59.35하락 1.1618:03 10/15
  • 금 : 60.03하락 0.4118:03 10/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