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 MG손보 경영개선계획서 조건부 승인

 
 
기사공유
MG손해보험./사진=MG손해보험


재무건전성 악화로 경영개선명령 조치를 받은 MG손해보험이 경영 정상화 기회를 얻었다.

지난 18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금융위원회는 이날 오후 정례회의를 열고 MG손보의 경영개선계획서를 조건부로 승인했다. 오는 11월 말까지 MG손보가 2000억원 규모의 자본확충을 완료해야 한다는 조건이다.

이에 따라 MG손보는 오는 11월30일까지 새마을금고중앙회와 JC파트너스, 리치앤코, 도미누스인베스트먼트, 우리은행 등의 유상증자 및 리파이낸싱을 통해 2000억 규모의 자본을 확충해야 한다. 자본확충이 완료될 경우, MG손보의 지급여력(RBC)비율은 220% 수준으로 개선된다.

지난해 5월 금융당국은 MG손보 지급여력비율(RBC)이 100% 미만으로 떨어지자 경영개선권고를 내렸다. 그럼에도 MG손보가 자본확충 계획을 명확히 내놓지 못하자 금융당국은 같은해 10월 한단계 높은 제재인 경영개선요구 조치를 했다. MG손보는 올해 5월31일까지 자본확충을 시행하겠다는 계획안을 금융당국에 제출했지만 이를 지키지 못해 지난 6월 경영개선명령 예고통지를 받았다.

MG손보 관계자는 "자본확충을 진행 중"이라며 "주어진 기간 내 증자를 충분히 마무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7.88상승 1.2814:03 11/22
  • 코스닥 : 633.53하락 2.4614:03 11/22
  • 원달러 : 1177.40하락 0.714:03 11/22
  • 두바이유 : 63.97상승 1.5714:03 11/22
  • 금 : 62.13상승 1.6814:03 11/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