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SGA, 안랩 ‘V3’ 리스크 반사이익 기대감 속 상한가

 
 
기사공유
SGA가 안랩의 보안백신 ‘V3’가 공공기관 판매가 불가능해졌다는 소식에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19일 오전 9시54분 현재 SGA는 전 거래일 대비 가격제한폭(221원, 29.99%)까지 올라 상한가(958원)를 기록 중이다.

앞서 안랩의 V3는 지난달 31일 조달청 나라장터 판매목록에서 삭제됐다. 안랩은 9월 기준 정부가 소프트업체에 부여하는 CC인증을 받지 못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안랩 경쟁사인 SGA가 반사이익을 볼 것으로 예상돼 주가에 긍정적인 영향을 준 것으로 풀이된다.
 

홍승우 hongkey86@mt.co.kr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7.94하락 4.8918:03 10/17
  • 코스닥 : 649.29하락 2.6718:03 10/17
  • 원달러 : 1187.00하락 0.818:03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8:03 10/17
  • 금 : 58.80하락 0.6218:03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