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협동로봇, ‘CIIF 상하이 2019’ 참가… 중국 공략 가속

 
 
기사공유
/사진=한화정밀기계
한화정밀기계는 17~21일(현지시간)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CIIF 상하이 2019'에 참가해 자사 협동로봇 라인업 3개 기종(HCR-3, HCR-5, HCR-12)을 활용한 다양한 솔루션을 선보였다고 19일 밝혔다.

이번에 회사가 참가한 'CIIF 상하이 2019' 전시회는 약 2500개사가 참여하고 관람객 16만명이 방문하는 중국 최대 공업 전시회이다.

특히 글로벌 협동로봇 강자로 알려진, 유니버셜 로봇(UR), 쿠카, ABB, 야스카와, 화낙 등이 모두 참가한 가운데 대한민국 대표격으로는 한화정밀기계가 대규모로 전시회에 참가했다.

한화정밀기계는 이번 전시장을 ▲라인업 소개 존 ▲에코 존 ▲솔루션 존 등 총 3개의 존으로 구성했다.

라인업 소개 존에서는 협동로봇 라인업 3개 기종을 소개하며 가반하중과 작업 반경이 서로 다른 협동로봇에 적합한 솔루션을 제안했다.

회사 주력 모델인 가반하중 5㎏의 HCR-5를 활용한 연마공정, 가반하중과 작업 반경이 가장 큰 HCR-12(가반하중 12㎏)를 활용한 박스 적재 공정, 콤팩트한 크기로 공간 제약이 적은 HCR-3(가반하중 3㎏)를 활용한 빈피킹 공정을 선보였다.

에코 존에서는 협동로봇과 연동이 가능한 다양한 협력사의 제품들을 함께 전시했다. 한화정밀기계는 글로벌 파트너 20여곳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 간단한 연결과 설정만으로도 협동로봇을 활용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솔루션 존에서는 중국 내 중대형 전자 제조업체의 제조 생산 라인을 전시장에 구현, 협동로봇을 활용한 FPCB기판 이동 솔루션과 한화정밀기계의 수삽용 칩마운터(SM485P)를 함께 전시해 중국 고객에게 특화된 고객 친화적 솔루션을 전시하고 홍보했다.

한화정밀기계 협동로봇은 이번 상하이에서 열린 ‘CIIF 2019’뿐만 아니라 지난 16일부터 독일 하노버에서 열린 공작기계전시회 'EMO 2019'에도 참가해 공작기계와 접목한 다양한 솔루션을 선보이고 적극적으로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라종성 한화정밀기계 로봇사업부장(상무)은 “중국은 한화 협동로봇이 출시한 후 가장 먼저 진출한 해외 시장이자 글로벌 진출 교두보”라며 “특히 대형 제조 업체에 시스템 공급을 통해 중국에서 성공적으로 자리매김하고 있어 향후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7.94하락 4.8918:03 10/17
  • 코스닥 : 649.29하락 2.6718:03 10/17
  • 원달러 : 1187.00하락 0.818:03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8:03 10/17
  • 금 : 58.80하락 0.6218:03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