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미안 라클래시 ‘최대 5억 로또’… 현금부자 잔치?

 
 
기사공유
래미안 라클래시 건설현장. /사진=김창성 기자
삼성물산이 서울 강남구 삼성동 19-1, 4번지 일원에 위치한 상아아파트2차 재건축 물량인 ‘래미안 라클래시의 견본주택을 20일 열고 분양 일정에 들어간다.

래미안 라클래시는 지하 3층~지상 최고 35층, 7개동 총 679가구 규모며 이 중 일반분양 물량은 112가구다.

일반분양 물량은 모두 전용면적 71·84㎡의 중소형이며 전용면적별로는 ▲71㎡A 17가구 ▲71㎡B 18가구 ▲71㎡C 8가구 ▲84㎡A 26가구 ▲84㎡B 23가구 ▲84㎡C 20가구다.

래미안 라클래시는 강남 중심부에 위치한 만큼 인프라가 우수하다. 지하철 7호선 청담역이 인접하고 경기고, 언북초, 언주중, 영동고, 진선여고 등과 대치동 학원가도 가깝다.

또 코엑스몰,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이마트, 현대백화점 압구정점, 갤러리아 명품관, 청담동 명품거리 등 쇼핑·문화시설과 청담근린공원, 강남세브란스병원 등도 인접해 있다.

특히 래미안 라클래시는 민간택지에 대한 분양가상한제를 피해 후분양에서 선분양으로 사업 방향을 바꾼 데다 로또 분양 기대감이 높은 단지다.

단지의 평균분양가는 3.3㎡당 4750만원으로 타입과 층에 따라 71㎡는 13억100만~14억5500만원, 84㎡는 15억4500만~16억6400만원이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단지 바로 옆에 위치한 삼성힐스테이트 1단지 84㎡는 지난 7월 18억~20억원대에 거래됐으며 호가는 21억원선이다. 이를 3.3㎡당으로 환산하면 5500만원에 육박한다.

따라서 당첨이 될 경우 3.3㎡당 약 1000만원을 덜 주고 분양 받아 시세차익은 5억원 이상 거둘 수 있다는 기대감에 자금 마련이 수월한 현금부자들이 대거 몰릴 것으로 관측된다.

한편 계약금(20%)은 2회 분납제로 진행되며 청약일정은 오는 24일 1순위 당해지역 접수를 받고 당첨자 발표는 10월2일이다. 이후 10월15~17일까지 3일간 정당계약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4.84상승 4.1518:03 10/21
  • 코스닥 : 649.18상승 2.4918:03 10/21
  • 원달러 : 1172.00하락 9.518:03 10/21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18:03 10/21
  • 금 : 59.70상승 0.4718:03 10/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