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황바울, "간미연 매력? 애교…너무 예뻐"

 
 
기사공유
황바울 간미연. /사진=섹션TV 방송캡처

간미연과 결혼을 앞둔 황바울이 결혼 스토리를 털어놨다. 황바울은 지난 19일 방송된 MBC 연예 정보 프로그램 ‘섹션 TV 연예 통신’에 출연해 결혼에 대한 인터뷰, 간미연을 향한 애정을 한가득 드러냈다.

황바울은 "황바울은 "사실 누나를 좋아하는 마음이 있었는데 말 못했다. 누나 생일 때 친구들이랑 모여서 파티를 열었는데 그때 누나 친구들이 '두 사람 잘 어울린다'며 분위기를 만들어주셨다"라며 "그때 말해야겠다고 생각해서 '행복하게 해주고 싶다. 우리 만날래?'라고 고백했다"라고 말했다.

황바울은 "그때부터 누나가 저를 남자로 본 것 같다"라며 "누나의 매력은 애교다. 애교를 부릴 때면 자신도 모르게 혀가 짧아진다. 제 눈에는 예쁘고 귀여우니까"라며 꿀 떨어지는 눈빛으로 말했다.

이어 "간미연이 저를 '여봉'하고 부르고 저는 '애봉아'라고 부른다"라며 "2년 반쯤 사귀고 이 여자와 결혼해야겠다고 생각했다. 프러포즈는 아직 못했는데 어떻게 해야할지 고민 중이다"라고 전했다.

황바울은 “2년 반 정도 지나니까 여자친구가 저를 사랑한다는 걸 깊이 알게 됐다. 제 삶이 되버렸고, ‘이 사람이랑 결혼해도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부모님도 이런 사람 없으니 빨리 결혼하라고 하셨다. 양가에서 환영해주셨다”라고 결혼 배경을 덧붙였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8.86상승 24.0218:01 10/22
  • 코스닥 : 655.91상승 6.7318:01 10/22
  • 원달러 : 1169.70하락 2.318:01 10/22
  • 두바이유 : 58.96하락 0.4618:01 10/22
  • 금 : 59.38하락 0.3218:01 10/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