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마시고 욕하고… 데뷔 앞둔 '아리아즈' 멤버 조주은, 과거 논란 [전문]

 
 
기사공유
그룹 아리아즈 멤버 조주은. /사진=스타제국 제공



데뷔를 앞둔 그룹 아리아즈의 멤버 조주은이 과거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1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곧 데뷔할 신인여자아이돌의 과거를 밝힙니다' 라는 글이 게재됐다.

글쓴이는 해당 글을 통해 "아리아즈 멤버 조주은이 과거 프로듀스1 출신의 한혜리와 관련해 험담을 하고 다녔다"고 폭로했다.

이어 그는 "이 같은 문제 때문에 한혜리의 팬클럽에서 조주은의 퇴출을 주장하는 글이 올라왔다"며 "그 글을 본 조주은의 아버지가 '스타제국에서 나와 연예계의 길에 발을 들이지 않을 생각이니 더 이상 욕하지 말아달라'는 글을 올리며 사태는 일단락됐다"고 밝혔다.

한편 또 다른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도 그의 과거 행실을 폭로하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에서 조주은은 미성년자임에도 불구하고 음주를 하는 모습이 담겨 충격을 안겼다.

아래는 커뮤니티 글 전문이다.

네이트 판이 영향력이 세다는 얘기를 듣고 급하게 가입하여 글 올려요

스타제국 레이블 소속사 라이징스타에서 과거가 문란했던 조주은 연습생이 10월 초 아리아즈 라는 걸그룹으로 데뷔한다고 합니다

우선 조주은은 중3때(2016년) 스타제국 소속 아이돌이 스쿨어택으로 학교에 왔을때 캐스팅매니저에게 얼굴로 캐스팅이 되었습니다. 캐스팅 된 후로 한달에 한번씩 학교에 오면서 나머지는 서울에서 연습생 생활을 했었고 이 당시에 프듀1출신 한혜리,김윤지,강시현 3명과 프듀가 끝나고 스타쉽에서 넘어온 심채은 그리고 조주은 이렇게 5명이 올망졸망 이라는 그룹으로 데뷔할 예정이었습니다.

서울에서 연습생 생활을 하면서 가끔 학교에 오면 자신이 연습하면서 있었던 썰들을 학교 친구들에게 들려주고 운동하는 영상을 찍어보낸다고 친구들한테 영상까지 보여주었습니다. 조주은은 학교에 올때마다 프듀출신의 같은 소속사 연습생 한혜리의 뒷담을 까고, 한혜리 연습생의 얼평은 물론 자기가 비주얼로 들어왔고 연습생 기간도 짧아서 한혜리가 잘 안 챙겨주는 것 같다는 식으로 말을 하고 다녔습니다.

조주은이 데뷔한다는 소식이 선후배들한테 알려지면서 조주은의 행실로 부터 피해를 입었던 사람들이 네이트판과 디시인사이드갤러리 등에 과거를 퍼뜨리기 시작하였습니다.

조주은의 과거가 터진 후 대구소선여중과 조주은의 가족, 친한 친구들은 이를 수습하기 위해 나섰으며 학교는 조주은 과거 관련의 글을 쓴 사람이 있으면 그날 점심시간 전까지 시간을 줄테니 다 지우라고 교내방송으로 협박을 하였습니다.

조주은 과거가 공개되고 디시인사이드 한혜리갤러리 사이트에서 조주은을 퇴출 시키라는 글이 엄청 많이 올라왔고 그 후 조주은의 아버지께서 그 글을 보고 조주은 생기부 앞면을 찍어 올리면서 조주은의 아버지라는 것을 증명 후 조주은이 자신의 잘못을 인정했다고 말했고 스타제국에서 나온 후 연예계의 길에 발을 들이지 않을 생각이니 이제 더 욕하지 말아달라고 글을 올리면서 부탁하셨습니다.

이로써 조주은이 한혜리 뒷담을 깐 것과 또래들이 올린 조주은의 과거가 소속사에 알려지고 소속사가 조주은을 퇴출켰고 조주은이 퇴출 당하면서 올망졸망의 데뷔는 무산되었습니다.

프듀 12등으로 떨어진 한혜리도 회사를 나가게 되었고 한혜리의 데뷔는 다시 무너지게되었습니다.

그로부터 1년 뒤 고독한강시현방에 조주은의 근황사진이 올라오게되었습니다. 즉 퇴출시켰던 조주은을 회사가 연습생들의 데뷔를 위해 다시 데려오게되었고 그 뒤에 연습생 기간을 거쳐 그동안 조주은 본인이 한 짓을 생각조차 하지 않는건지 양심이 매우 없게도 10월 초에 데뷔한다고 합니다.

한혜리는 조주은 때문에 데뷔가 좌초된 이후 연예계에서의 근황도 잘 알려지지 않고 있고 데뷔에 대한 소식도 잘 들리지 않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 정작 조주은은 아무 일 없다는듯이 그 회사에 다시 들어가서 데뷔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저는 조주은의 과거를 아주 가까이서 본 입장으로서 데뷔를 한다는 사실에 매우 화가 납니다. 제 친구는 조주은에게 직접 피해를 입은 피해자이고,

피해자가 가해자의 눈치를 보며 글을 올리지 못하고 불안해하는 현실이 너무 안타까워서 글을 올립니다. 정신이 없어 말을 횡설수설한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7%
  • 33%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8:03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8:03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8:03 10/18
  • 두바이유 : 59.91상승 0.4918:03 10/18
  • 금 : 59.23상승 0.4318:03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