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 '버블팝' 부르다 치마 올리기?… 누리꾼 설왕설래

 
 
기사공유
현아. /사진=유튜브 채널 비몽 영상 캡처

가수 현아의 파격 퍼포먼스가 화제다.

현아는 지난 19일 경기도 고양시의 위치한 한 대학 축제 무대에 올랐다. 그는 맨투맨 티셔츠에 레이스가 달린 치마를 입고 등장해 ‘립앤힙’, ‘빨개요’, ‘버블팝’ 등을 열창했다. 특히 현아는 이날 ‘버블팝’ 무대 중 예상치 못한 퍼포먼스를 선보여 보는 이들을 놀라게했다.

‘버블팝’의 댄스 브레이크 구간에서 댄서들과 춤을 추던 현아는 뒤를 돌아 검은색 속옷이 보일 정도로 치마를 들어올렸다. 파격 퍼포먼스로 옆에 있던 댄서는 놀란 눈치였고, 현아는 무대를 계속 이어갔다.

해당 공연 이후 온라인상에서 현아의 파격 퍼포먼스에 대한 누리꾼들의 의견이 극명히 갈렸다.

일부 누리꾼들은 “좀 과해”, “시대의 흐름이 저게 아닌데. 섹시함의 기준도 바뀌어 가는데 현아는 역행 중이네”, “현아야 너도 참 한결같다” 등의 반응을 보인 반면 “현아가 하면 논란으로 몰고가는거보소”, “팬서비스다” 등의 응원하는 글도 이어졌다.

한편 현아는 지난 2011년 11월 장현승과 키스신을 연출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6.06하락 1.8812:32 10/18
  • 코스닥 : 647.72하락 1.5712:32 10/18
  • 원달러 : 1180.50하락 6.512:32 10/18
  • 두바이유 : 59.91상승 0.4912:32 10/18
  • 금 : 59.23상승 0.4312:32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