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화성연쇄살인범 공개? 조국 사퇴 시국선언 덮으려고"

 
 
기사공유
이채익 자유한국당 의원. /사진=뉴스1

자유한국당이 화성연쇄살인사건 유력 용의자 공개에 대해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 촉구 시국선언을 덮기 위한 일이 아니냐고 주장했다.

이채익 한국당 의원은 20일 원내대책회의에서 “경찰은 전국 대학교수 3396명이 조국 사퇴 촉구 시국선언을 한 당일(19일) 화성연쇄살인사건 유력 용의자를 공개한 것이 우연인지 명확하게 밝혀야 한다” 밝혔다.

이 의원은 “대학교수 시국선언보다 한 시간 앞선 시각 경기남부경찰청이 화성 유력 용의자 신원을 파악했다는 언론 브리핑을 했다”며 “(그러나) 용의자를 확인해달라는 기자 질문에 '수사 초기 단계라 불가하다', '1차 조사 중 유력 용의자가 부인했다'라고 답했다”고 언급했다.

그는 “언제부터 경찰이 수사 유력 용의자를 당당하게 발표 못 하는데 대대적인 언론 브리핑을 하겠다는 건지 의문”이라며 “전국 교수들의 조국 사퇴 촉구 시국선언에 대한 국민 관심을 다른 곳으로 돌리려는 의도가 아닌지 합리적인 의심을 하지 않을 수 없다”고 비난했다.

이어 “경찰청에 화성연쇄살인사건 유력 용의자 DNA를 언제 확인했는지 요청했으나 ‘다른 사건 결과 나올 때까지 기다리라’며 거부했다”며 “왜 (경찰이) 아직 종합결과도 나오지 않은 수사상황을 언론에 허둥지둥 공개했는지 밝혀야 한다”고 덧붙였다.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도 원내대책회의 직후 취재진에게 “조국 이슈를 덮기 위한 물타기용으로 급조된 정책이나 발표가 이어지고 있다는 합리적 의심을 할 수밖에 없다”며 “경찰도 이와 전혀 무관하다고 단정하기는 어렵다”고 언급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8.17상승 0.7718:03 10/15
  • 코스닥 : 646.80상승 5.3418:03 10/15
  • 원달러 : 1185.20상승 0.318:03 10/15
  • 두바이유 : 59.35하락 1.1618:03 10/15
  • 금 : 60.03하락 0.4118:03 10/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