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약 개발 파트너 ‘노터스’, 코스닥 상장예비심사 승인

 
 
기사공유

신약 개발 비임상 CRO 전문기업 노터스는 지난 19일 한국거래소로부터 상장예비심사 승인을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2012년 설립된 노터스는 비임상 CRO 분야에서 유효성 평가에 대한 전문기업이다. 현재는 신약 개발 컨설팅, 바이오 인프라 구축, 동물의약품 등 다양한 사업 포트폴리오로 빠르게 성장 중이다.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액 363억원, 영업이익 59억원, 당기순이익 37억원을 기록했으며 설립 이후 연평균 60%의 성장률을 보였다. 또한 한미약품, 종근당, 녹십자, 대웅제약, 제넥신 등 제약사와 바이오벤처, 연구소 등 다양한 기관들에 차별화한 유효성 평가 서비스를 제공하고 신약개발 실험 역량을 입증했다.

김도형 노터스 대표이사는 “2000년 이후 국내 제약사들의 신약 개발 증가로 비임상 CRO 분야 유효성 검증에 대한 니즈가 증대됐다”며 “당시 국내 시장은 독성 평가 위주의 시장이 형성돼 있어 국내 제약사들은 해외 CRO업체에 유효성 검증을 의뢰할 수밖에 없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 같은 시장에서 수의학에 대한 전문성을 기반으로 국내 유효성 평가 시장을 창출해왔다”며 “지속적인 혁신을 통해 동물의약품, 펫푸드 등 다양한 펫 비즈니스를 전개해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홍승우 hongkey86@mt.co.kr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5.40상승 6.7514:18 12/10
  • 코스닥 : 624.80하락 3.0614:18 12/10
  • 원달러 : 1193.40상승 3.514:18 12/10
  • 두바이유 : 64.25하락 0.1414:18 12/10
  • 금 : 63.74상승 0.7214:18 12/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