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웨이’ 김희라 “아내에게 자신의 외도 들켜”

 
 
기사공유
/사진=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 캡처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 배우 김희라의 아내 김수연이 과거 남편의 외도 사실을 언급했다.

배우 김희라는 지난 18일 ‘인생다큐 마이웨이’에 출연했다. 이 방송에서 김희라의 아내 김수연은 “남편에게 내연녀랑 살던 곳에 가자고 했더니 안 간다고 버티더라”고 말했다.

그는 남대문 경찰서에 있던 아는 사람에게 전화해서 사정을 설명하고 도움을 청하자 당시 지인은 “무턱대고 가면 안 된다”라고 조언했다. 하지만 김수연은 김희라와 함께 그 집으로 향했다. 김희라는 당시의 상황에 대해 “도끼가 있으면 큰일 날 뻔했다”고 말했다.

김희라는 김수연이 그 집에서 망치를 찾아내 완전히 다 부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김희라 부부는 결혼 43년 만에 리마인드 웨딩을 올렸다. 김희라는 “지난 생을 돌아보면 모든 것이 후회된다”며 “나만 편하자고 아내 불편한 걸 못 알아봐서 그게 가슴이 아프다”고 마음을 전했다.
 

홍승우 hongkey86@mt.co.kr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077.94하락 4.8918:03 10/17
  • 코스닥 : 649.29하락 2.6718:03 10/17
  • 원달러 : 1187.00하락 0.818:03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8:03 10/17
  • 금 : 58.80하락 0.6218:03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