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코스테, 90년대 테니스화에서 영감 '코트슬램' 출시

 
 
기사공유
라코스테(LACOSTE)가 테니스 코드와 트렌디한 스트릿 스타일을 아우른 유니섹스 스니커즈인 ‘코트슬램(COURTSLAM)’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라코스테(LACOSTE)
코트슬램은 90년대 프로 선수들이 신었던 테니스 슈즈인 브랜드 아카이브 ‘Tennis 91’에서 영감 받아 탄생한 컬렉션이다. 브랜드 고유의 디자인을 애슬레저 스타일로 담아 헤리티지와 모더니티가 공존하는 대담한 컨템포러리 디자인의 라이프스타일 스니커즈로 재탄생시켰다.
©라코스테(LACOSTE)

초경량 청키 실루엣으로 어반과 레트로 무드를 동시에 담았으며, 입체적인 비대칭 솔이 캐주얼하고 스포티한 무드를 더했다. 코트의 본질을 살린 타공 디테일의 상단부 디자인에서 브랜드 고유의 클래식한 스타일도 느낄 수 있다.
©라코스테(LACOSTE)

화이트 컬러로 출시되었으며, 우먼 컬렉션에서만 선보이는 레드 컬러는 디지털 플래그십에서 소량 한정으로 만나볼 수 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7.94하락 4.8918:03 10/17
  • 코스닥 : 649.29하락 2.6718:03 10/17
  • 원달러 : 1187.00하락 0.818:03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8:03 10/17
  • 금 : 58.80하락 0.6218:03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