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케이윌, 빗길 교통사고… "큰 부상 없어"

 
 
기사공유
/사진=뉴스1
가수 케이윌(38)이 고속도로에서 교통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22일 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20분쯤 경부고속도로 하행선 금호분기점에서 가수 케이윌이 탑승한 차량이 중앙분리대를 들이받고 멈춰섰다.

케이윌을 포함한 스태프 전원은 크게 다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소속사 스타십엔터테이먼트는 팬 카페에 발표한 입장문에서 “케이윌이 영남대 행사 스케줄로 이동 중 차량이 빗길에 미끄러지는 사고를 당했다”고 밝혔다.

이어 “아티스트를 포함한 스태프들은 큰 부상이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면서도 “정확한 진단을 위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정밀검사를 진행중”이라고 덧붙였다.
 

채성오 cso86@mt.co.kr  |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7.94하락 4.8923:59 10/17
  • 코스닥 : 649.29하락 2.6723:59 10/17
  • 원달러 : 1187.00하락 0.823:59 10/17
  • 두바이유 : 59.91상승 0.4923:59 10/17
  • 금 : 59.23상승 0.4323:59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