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나경원, 아들 이중국적 여부 밝히면 끝날 일"

 
 
기사공유
/사진=뉴스1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나경원 원내대표의 원정출산 및 아들 이중국적 논란에 대해 사실여부만 밝히면 논쟁은 끝난다며 나 원내대표가 직접 밝히길 요구했다.

지난 21일 밤 홍 전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나 원내대표에 대한 여권의 공격이 지난 2011년 서울시장 보궐선거 때 1억 피부과 파동을 연상시킨다”며 “그때는 명확한 해명없이 논쟁만으로 큰 상처를 입고 우리가 서울시장 보선에서 참패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번 논쟁은 검찰고발까지 됐다”면서 “서울에서 출생했다는 말로만 하는 것 보다 해법은 의외로 간단하다. 예일대에 재학 중인 아들이 이중국적인지 여부만 밝히면 논쟁은 끝난다”고 못박았다.

그는 또 “나 원내대표의 아들이 이중 국적이 아니라 굳게 믿고 있다”며 “분명히 천명하시고 여권의 조국 물타기에서 (나 원내대표) 본인과 당이 수렁에 빠지지 않도록 조속한 대처하시길 기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앞서 홍 전 원내대표는 “조국(장관) 자녀에 대한 강도 높은 수사가 진행되고 있어 형평상 그냥 넘어 갈수 없는 사건이 됐다”며 “핵심은 다른 사항도 있지만 원정출산 여부”라고 단언했다.
 

채성오 cso86@mt.co.kr  |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077.94하락 4.8918:03 10/17
  • 코스닥 : 649.29하락 2.6718:03 10/17
  • 원달러 : 1187.00하락 0.818:03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8:03 10/17
  • 금 : 58.80하락 0.6218:03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