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코리아' 출신가수 우혜미, 숨진 채 발견

 
 
기사공유
/사진=우혜미 인스타그램
오디션 프로그램 ‘보이스코리아’ 출신 가수 우혜미(31)가 세상을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22일 가요계에 따르면 우혜미는 지난 21일 밤 서울 마포구 망원동 자택에서 숨진 채 지인과 경찰에게 발견됐다. 정확한 사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지인들은 우혜미가 이틀 전부터 연락이 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소속사 다운타운이엔엠 관계자는 “어제 새 싱글 뮤직비디오 관계자 미팅에 나오지 않아 연락을 했는데 연결되지 않았다”며 “현재 우혜미가 세상을 떠난 것으로 확인돼 경황이 없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우혜미는 2012년 엠넷에서 방영된 ‘보이스코리아’ 시즌1을 통해 얼굴을 알렸다. 개성있는 창범과 파워풀한 가창력으로 톱4에 진출한 바 있다. 7월 첫 번째 미니앨범 를 내고 공식 활동에 나섰다.

한편 고인의 빈소는 강동 성심병원에 마련됐다.
 

채성오 cso86@mt.co.kr  |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8.17상승 0.7715:32 10/15
  • 코스닥 : 646.80상승 5.3415:32 10/15
  • 원달러 : 1185.20상승 0.315:32 10/15
  • 두바이유 : 59.35하락 1.1615:32 10/15
  • 금 : 60.03하락 0.4115:32 10/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