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혜미, 생전 SNS 글… "나는 완전히 혼자야"

 
 
기사공유
우혜미 생전 SNS 글. /사진=우혜미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우혜미(31)가 사망한 가운데 그가 생전에 남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글이 누리꾼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우혜미는 사망 사흘 전까지도 SNS를 통해 동료 가수 불고기디스코의 신곡을 홍보해주는 등 소식을 전해왔다.

지난 16일에는 SNS에 가수 Cuco의 hydrocodone을 게시하며 해당 곡의 가사를 올렸다. 해당 가사 속에는 "나는 완전히 혼자야", "매일 너를 그리워하고 있어", "이젠 안녕을 말해야 할 때야" 등 의미심장한 내용이 담겨있다. 현재 해당 글에는 누리꾼들의 추모가 이어지고 있다.

우혜미. /사진=우혜미 인스타그램 캡처

앞서 우혜미는 지난 21일 서울 마포구 망원동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타살 혐의점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소속사 다운타운이엔엠은 이날 “우혜미가 지난 21일 자택에서 유명을 달리했다. 슬픈 소식을 전하게 돼 안타까운 마음을 전한다”며 "유족의 뜻에 따라 장례는 조용히 치러질 예정이다. 짧은 생을 마감한 고인의 명복을 빌어주시길 간곡히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우혜미의 빈소는 강동 성심병원에 마련됐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8:03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8:03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8:03 10/18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18:03 10/18
  • 금 : 59.70상승 0.4718:03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