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주리 아들, 류준열 닮은 훈남 비주얼?

 
 
기사공유
정주리 아들. /사진=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캡처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방송인 정주리의 아들들이 등장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정주리가 삼형제를 데리고 샘 해밍턴-윌벤져스를 만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정주리는 첫째 도윤, 둘째 도원, 셋째 도하를 데리고 등장했다. 생후 6개월 된 도하는 정주리의 품에 안겨서 나왔다. 특히 첫째 도윤은 배우 류준열 닮은꼴로 눈길을 끌었다.

정주리는 샘 해밍턴에게 아이들을 데리고 준비하는 데만 2시간 반이 걸렸다면서 삼형제 엄마의 애환을 털어놨다. 정주리는 머리를 감고 나왔지만 아이들을 케어하느라 머리카락이 산발이 된 상태였다.

샘 해밍턴은 정주리에게 "도하가 막내 맞지?"라고 물어봤다. 정주리는 "열린 결말"이라고 의미심장한 대답을 했다.

정주리는 "마무리를 해야 한다는 생각을 아직 못하겠다. 영미 언니가 내 태몽을 꿔줬다. 자기 꿈에 내가 고추 4개를 들고 나오는 꿈을 꿨다고 한다. 언니가 '네가 아들 넷을 낳을 거다'라고 했다"고 전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8.86상승 24.0218:01 10/22
  • 코스닥 : 655.91상승 6.7318:01 10/22
  • 원달러 : 1169.70하락 2.318:01 10/22
  • 두바이유 : 58.96하락 0.4618:01 10/22
  • 금 : 59.38하락 0.3218:01 10/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