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가] 르 메르디앙 서울, "전설의 대가가 완성한 가을 미식 맛 보세요"

 
 
기사공유
후덕죽(侯德竹) 마스터 셰프가 이끄는 르 메르디앙 서울의 럭셔리 차이니즈 파인다이닝 ‘허우(Hou • 侯)’가 가을 진미 자연송이버섯을 이용한 시즌 한정 메뉴 ‘추향송이 스페셜’ 코스와 각종 딤섬 및 탕 요리 구성으로 비즈니스 런치에 안성맞춤인 ‘허우 런치 스페셜’ 코스 요리를 10월 15일까지 선보인다고 밝혔다 .
©르 메르디앙 서울
송이버섯은 대표적인 가을 제철 식재료로 허우에서 선보이는 송이버섯은 중국 운남성 지역의 최상급 자연산 버섯으로 영양이 풍부하고 식감과 풍미가 뛰어난 품종이다. 이번에 선보이는 추향송이(秋香松耳) 코스는 송이버섯을 비롯해 장어, 해삼 등 보양에 필수적인 귀한 식재료를 듬뿍 활용한 메뉴 구성이 특징이다.

▲’특선 전채’ ▲돼지고기, 두부, 죽순 등을 새콤하고 매콤하게 끓인 중국 탕 요리 ‘허우 산라탕’ ▲기름 없이 풍미를 살려 살짝 구운 송이버섯을 천일염과 구수한 참기름에 찍어 먹는 ‘자연송이구이’ ▲담백한 장어 튀김을 달콤한 파파야 위에 얹은 ‘파파야 장어’ ▲홍소소스를 곁들여 볶아 풍미와 식감이 일품인 ‘자연송이해삼’ ▲든든하게 마무리할 수 있는 식사 메뉴 ‘어향가지로반’ 또는 ‘라미탕면’ (택1) ▲후식 코스까지 알차게 구성되어 있으며 런치 및 디너 모두 주문 가능하다.
©르 메르디앙 서울

‘허우 런치 스페셜’ 또한 10월 중순까지 한정으로 선보인다. ▲’허우 산라탕’ ▲관자, 새우, 쇼마이 3종류의 ‘특미 딤섬’ ▲’연어 사과 타르트 구이 딤섬’ ▲’춘병과 소고기 짜장소스’ ▲’어향가지로반’ 또는 ‘라미탕면’ (택1) ▲후식 코스로 구성되어 있으며 홀 고객을 대상으로 하루 20인분 런치 한정 판매한다.

한동걸 허우 총괄 지배인은 “비즈니스 고객이 짧은 점심시간을 이용해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간소화된 코스 요리를 선보이게 됐다”며 “찜, 구이, 볶음 등 다양한 중식 요리로 구성된 허우만의 스페셜 코스와 함께 풍성한 가을 미식을 경험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39.23상승 16.7818:03 11/14
  • 코스닥 : 663.31상승 1.4618:03 11/14
  • 원달러 : 1169.70상승 1.918:03 11/14
  • 두바이유 : 62.37상승 0.3118:03 11/14
  • 금 : 61.48하락 0.6818:03 11/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