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세실업, ‘2019 예술의전당 문화햇살콘서트’ 후원… 소외계층 포함 500여 명 초청

 
 
기사공유
한세실업이 ‘2019 예술의전당 문화햇살콘서트’를 후원한다고 밝혔다.
©한세실업
문화햇살콘서트는 평소 문화생활을 접하기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나눔 음악회로, 예술의전당이 주최하고 한세실업이 2014년부터 6년 동안 후원하고 있다.

한세실업은 임직원과 탈북자, 저소득 가정 등 문화소외계층을 포함한 500여 명의 관람객을 초청해 뮤지컬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뮤지컬 갈라’라는 주제로 오는 28일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진행된다. <지킬앤하이드>의 ‘In his eyes’와 <오페라의 유령>의 ‘All I ask of you’를 비롯, 영화 <알라딘> OST인 ‘A whole new world’ 등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익숙한 음악들로 무대가 채워질 예정이다. 공연에는 뮤지컬 <엘리자벳>, <지킬앤하이드> 등에서 활약한 배우 김선영과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등에 출연한 배우 김아선, 윤영석이 출연한다.

김익환 한세실업 대표는 “많은 분들과 함께 음악을 즐길 수 있는 뜻깊은 공연을 6년 연속 선보이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폭넓은 계층이 문화생활을 부담 없이 접할 수 있도록 문화 나눔 실천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6.58상승 21.9709:48 10/14
  • 코스닥 : 639.39상승 6.4409:48 10/14
  • 원달러 : 1184.80하락 409:48 10/14
  • 두바이유 : 60.51상승 1.4109:48 10/14
  • 금 : 60.44상승 2.6709:48 10/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