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퍼펙트맨] '사망보험금' 두고 펼치는 두 남자의 빅딜

 
 
기사공유
퍼펙트맨. /사진=쇼박스

<완벽한 타인>으로 2018년 가을 코미디 열풍을 일으켰던 조진웅이 인생 반전 코미디 <퍼펙트맨>으로 가을 극장가 연타석 흥행을 노린다.

<퍼펙트맨>은 까칠한 로펌 대표 ‘장수’(설경구 분)와 철없는 꼴통 건달 ‘영기’(조진웅 분)가 사망보험금을 걸고 벌이는 인생 반전 코미디다.

<완벽한 타인>의 ‘석호’ 역이 완벽해 보이지만 어딘가 수상한 반전을 감춘 인물이었다면 <퍼펙트맨>의 ‘영기’는 흥 넘치고 폼 쫌 잡는 꼴통 건달. 맡는 캐릭터마다 완벽한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조진웅은 <퍼펙트맨>을 통해 또 한번 ‘캐아일체’ 연기를 선보인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가을 극장가 코미디 흥행의 주역으로 나설 전망이다.

조진웅은 이번 영화에서 귀여운 허세가 엿보이는 폼생폼사 캐릭터를 소화하며 독보적인 존재감을 보여줄 예정이다. 특유의 유연함으로 거침없는 캐릭터를 소화한 조진웅은 “정말 이렇게 하고 싶은 대로 해도 되나 싶을 정도로 연기했다. 신명 났다”며 영화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조진웅은 설경구와의 연기 호흡에 “설경구는 나의 롤모델이다. <퍼펙트맨>은 동경하는 선배와 만나게 해준 내 꿈을 이루게 한 작품”이라며 데뷔 전부터 학수고대하던 만남에 대한 벅찬 소감을 전했다. 설경구는 “조진웅은 유연한 배우다. 나에게 없는 것을 많이 갖고 있는 배우”라며 그가 가진 에너지와 순발력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퍼펙트맨>은 대한민국에서 내로라하는 충무로 대표 배우들이 총출동해 눈길을 끈다. 압도적인 연기력으로 사랑받아온 허준호부터, 대세 배우 진선규와 브라운관에 이어 스크린까지 섭렵할 지승현, 클래스가 다른 존재감의 김사랑까지 각기 다른 장르에서 인정받아 온 최고의 배우들은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퍼펙트한 시너지를 발휘하여 영화의 재미를 배가시킨다.

이렇게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최고 배우들의 탄탄한 연기력으로 완성된 생동감 있는 캐릭터들은 극을 더욱 풍성하게 살려주며 <퍼펙트맨>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개봉일은 2일.

◆시놉시스
퍼펙트한 인생을 위해 한탕을 꿈꾸는 건달 ‘영기’(조진웅 분). 조직 보스의 돈 7억원을 빼돌려 주식에 투자하지만 사기꾼에게 속아 주식은 휴지조각이 되고 만다. 목숨을 부지하기 위해 어떻게든 7억원을 구해야 하는 영기 앞에 까칠한 로펌 대표 ‘장수’(설경구 분)가 나타난다. 두달 시한부 ‘장수’는 자신이 해야 할 일들을 도와주는 조건으로 영기에게 자신의 사망보험금을 내건 빅딜을 제안하는데….


☞ 본 기사는 <머니S> 제612호(2019년 10월1~7일)에 실린 기사입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40.92상승 16.8318:03 11/12
  • 코스닥 : 665.14상승 3.7718:03 11/12
  • 원달러 : 1160.80하락 618:03 11/12
  • 두바이유 : 62.18하락 0.3318:03 11/12
  • 금 : 61.15상승 0.2718:03 11/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