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자산운용, 2350억원 규모 인수금융펀드 1호 결성 완료

 
 
기사공유

흥국자산운용은 ‘흥국우리중순위인수금융전문투자형사모투자신탁 제1호’ 결성을 완료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펀드는 약정액 2350억원 규모로 인수합병(M&A) 거래에서 인수대상 회사 지분을 담보로 인수자에게 자금을 대여하는 인수금융 중 중순위 인수금융 대출채권에 투자하는 블라인드 펀드다. 우리은행 및 우리종합금융 등 총 9개 금융기관이 수익자로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흥국우리중순위론펀드1호는 향후 우리은행이 주선하는 다수의 중순위 인수금융거래에 분산투자할 예정이다.

한편 흥국자산운용은 2015년 우리은행과 함께 6400억원 규모의 흥국우리시니어론펀드1호를 결성한 것을 시작으로 2017년 4800억원 규모의 선순위펀드 2호를 결성했다. 이후 지난해에는 5100억원 규모의 선순위펀드 3호를 결성했으며 현재까지 누적액 1조8650억원에 달하는 인수금융펀드를 결성했다.
 

홍승우 hongkey86@mt.co.kr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7.94하락 4.8923:59 10/17
  • 코스닥 : 649.29하락 2.6723:59 10/17
  • 원달러 : 1187.00하락 0.823:59 10/17
  • 두바이유 : 59.91상승 0.4923:59 10/17
  • 금 : 59.23상승 0.4323:59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