퓨쳐켐, 전립선암 진단약 '프로스타뷰' 임상확대… 적응증 추가 청신호

 
 
기사공유

./사진=퓨처켐
퓨쳐켐이 전립선암 진단용 방사성 의약품 프로스타뷰(FC303)의 적응증을 확대한다.

방사성의약품 전문기업 퓨쳐켐은 프로스타뷰(FC303)에 대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전립선암 위험군 환자 대상의 임상 1상 IND 승인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프로스타뷰는 PSMA 전립선암 진단용 방사성의약품이다.

퓨쳐켐은 지난 6월 프로스타뷰를 전립선암 확진 환자군 대상으로 IND 승인을 받아 한국원자력의학원에서 임상 1상을 진행 중이었다. 이번 적응증 추가 IND 승인에 따라 확진된 전립선암 환자군에서 위험군(정상)으로 적응증을 확대해 임상을 진행한다. 추가 임상은 서울성모병원에서 실시할 예정이다.

퓨쳐켐 관계자는 “기존의 임상과 이번 확대 임상 모두 연내 완료를 목표하고 있다”며 “적응증 추가를 통해 프로스타민의 가치를 더욱 높이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퓨쳐켐은 프로스타뷰의 임상0상 결과 미국에서 개발 중인 전립선암 진단용 방사성의약품 DCFPyL보다 우수한 결과를 얻어 글로벌 경쟁력을 입증했다. 지난해 10월엔 독일에서 열린 유럽핵의학회학술대회(EANM)에서 프로스타뷰의 임상0상 결과를 발표하고 현재는 미국임상을 실시하기 위해 존스홉킨슨 대학병원과 IND 신청을 준비 중이다.


 

한아름 arhan@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기자. 제약·바이오·병원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2.18상승 22.9518:01 11/15
  • 코스닥 : 668.51상승 5.218:01 11/15
  • 원달러 : 1166.60하락 3.118:01 11/15
  • 두바이유 : 63.30상승 1.0218:01 11/15
  • 금 : 61.93하락 0.5418:01 11/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