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색적인 맛, 비주얼, 향을 만족시켜라 … 색다른 경험을 추구하는 밀레니얼 세대

 
 
기사공유
최근 밀레니얼 세대가 주요 소비층으로 부상하며 밀레니얼 세대를 잡기 위한 마케팅이 더욱 활발해지고 있다. 자기만족형 소비가 트렌드로 자리 잡으면서 자신의 입맛에 맞게 새로운 레시피를 직접 개발하는 ‘내시피(나의+Recipe)’라는 신조어가 등장하고 자신만의 모습을 드러낼 수 있는 색다르고 차별화된 제품을 선호한다.

이처럼 색다른 경험에 소비를 아끼지 않는 밀레니엄 세대를 겨냥해 식음료 업계가 이색적인 맛, 비주얼, 향을 품은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전세계 이국적인 맛을 느낄 수 있는 드링킹 요거트부터 개인 SNS에 공유하기 좋은 흑당 음료, 다양한 향을 자랑하는 블렌딩 차까지 개성과 남다름을 추구하는 밀레니얼 세대에게 안성맞춤인 제품들이 인기를 끌고 있다.

◆ 오가다 흑임자 카페라떼 커피의 향미와 우유가 부드럽게
코리안 블렌딩티 전문 프랜차이즈 브랜드 카페 오가다가 가을을 맞아 새로운 메뉴인 ‘흑임자 카페 라떼’를 출시한다. 새롭게 선보이는 ‘흑임자 카페 라떼’는 대중적인 커피 메뉴인 카페 라떼와 한국적인 재료인 흑임자를 블렌딩하여, 흑임자 특유의 고소함이 살아있는 이색적인 메뉴로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특히, 커피의 쌉사름한 향미와 우유의 부드러운 맛, 흑임자의 고소함이 적절하게 조화되어 있으며, 요리에도 자주 쓰일 만큼 한국인 입맛에 익숙한 흑임자와 대중적인 카페 라떼가 가진 특징만을 잘 살렸으며, 카페 오가다의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코리안티’라는 철학에 걸맞는 음료이다.

이번 음료의 주재료인 흑임자는 예로부터 중국에서는 불로장수의 식품이라 하여 귀중하게 여겨왔으며, 최근에는 항산화작용을 하는 토코페롤과 활력을 높여주는 필수아미노산과 치매 예방 및 치료효과에 탁월한 효능을 지니고 있는 세라늄, 세사몰, 세사미놀 등의 성분이 들어있어, 맛은 물론 영양까지 놓치지 않았다.

‘흑임자 카페 라떼’는 기존 카페 오가다의 인기 메뉴인 ‘블랙콩라떼’를 커피화하여 선보인 것으로, ‘블랙콩라떼’가 한국적인 맛에 초점을 맞춘 음료였다면, 이번 신메뉴는 대중적이면서도 색다른 스타일의 라떼를 찾는 소비자들이 만족스럽게 즐길 수 있다.

◆ 세계 각국의 이색적인 요거트 맛을 품다, ‘풀무원다논 세계요거트’
다양한 세계 음식을 접해본 밀레니얼 세대라면 요거트도 이색적인 제품이 끌리기 마련이다. 이국적인 것에 대해 개방적이며 경험해보지 않은 생소한 맛이더라도 흥미로워하는 성향이 강하기 때문이다.

요거트 전문기업 풀무원다논의 ‘세계요거트’는 동유럽과 인도, 스페인 등 각 국가의 이색적인 요거트 맛을 담은 드링킹 요거트이며 전 세계 이색 요거트를 한국인 입맛에 맞게 재해석해 출시된 제품이다. 

‘유럽풍캐러맬’은 풀무원다논이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베이크드 스타일 요거트로 동유럽 전통 요거트 중 하나인 라젠꺄(Ryazhenka) 요거트에서 영감을 받아 장시간 가열 처리한 다음 발효 시켜 탄생했다. ‘라씨망고’는 인도의 전통 발효유 음료인 라씨를 모티브로 인도 알폰소 망고를 더한 것이 특징이다. ‘지중해포도’는 스페인산 백포도를 담은 요거트다.

더불어 장 건강을 위해 세계 3대 종균 회사인 듀폰-다니스코·크리스찬 한센·디에스엠의 대표 유산균 3종을 사용했다. ‘세계요거트’는 맛과 건강뿐만 아니라 310ml의 대용량 사이즈로 가용비를 추구하는 밀레니얼 세대의 식사 대용 음료 혹은 건강 간식 대용으로 안성맞춤이다.

◆ 비주얼 끝판왕, ‘엔제리너스 아메리치노 흑당’

개인 SNS가 활발해지면서 보이는 맛도 중요시 여기는 밀레니얼 세대에게 흑당도 주목을 받고 있다. 짙은 색상의 흑당이 음료와 섞일 때 퍼지는 비주얼은 시각적인 즐거움을 더해 밀레니얼 세대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커피전문점 엔제리너스는 아메리치노에 흑당을 활용한 아메리치노 흑당 2종을 출시했다.


신제품 2종은 부드러운 에스프레소 크림에 흑당을 그대로 즐길 수 있는 '아메리치노 흑당', 고소한 우유와 커피가 조화로운 아메리치노 라떼에 흑당의 달콤함을 더한 '아메리치노 흑당 라떼'다. 엔제리너스의 시그니쳐 메뉴인 아메리치노의 두번째 확장 제품으로 흑맥주 같은 독특한 비주얼로 꾸준하게 사랑받고 있는 아메리치노에 최근 각광받는 흑당을 더해 감각적인 비주얼이 돋보이는 메뉴이다.

가격은 '아메리치노 흑당'은 5,300원, ‘아메리치노 흑당 라떼’는 6,100원으로 구성해 선보이고 있다.

◆ 향으로 먼저 마시다, ‘복음자리 티룸’

최근 차에 대한 밀레니얼 세대들의 관심이 높아지면서 다양한 차 음료도 출시되고 있다. 그 중 한가지 찻잎만의 향이 아닌 꽃∙허브∙과일 등을 블렌딩 해 이색적이면서도 다양한 향을 선보인 과일가공 전문 브랜드 복음자리의 티룸도 밀레니얼 세대의 이목을 사로잡는다.

‘티룸(TEAROOM)’은 ‘차를 마시는 나만의 힐링 공간’이라는 의미를 담은 블렌딩 차 제품이다. 향긋한 꽃과 과일을 블렌딩한 ‘티룸 플라워 4종’과 상큼한 허브와 과일을 블렌딩한 ‘티룸 허브 2종’으로 총 6종이 출시돼 선택의 폭을 넓혔다. 과일과 꽃, 허브 등을 조합해 다양하고 풍부한 향을 즐길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티룸 6종 모두 아이스티(Ice tea)를 만들 수 있는 액상형 차 제품으로 원액을 물에 타는 손쉬운 방식으로 즐길 수 있으며, 디저트에도 활용 가능하다.

복음자리의 티룸 6종은 복음자리 온라인몰을 통해 구매 가능하며 가격은 국화&오렌지레몬, 자스민&포도레몬, 장미&석류레몬 각 6,900원, 히비스커스&유자, 진저&레몬, 민트&유자 각 5,980원이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23:59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23:59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23:59 10/18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23:59 10/18
  • 금 : 59.70상승 0.4723:59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