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취미생활, 행복과 스트레스 해소 찾아 즐겨

 
 
기사공유
벼룩시장구인구직이 직장인 63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취미생활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응답자의 94%가 ‘일상이 지루하고 재미없게 느껴진 적이 있다’고 답했다. 또한 이들 중 73%는 ‘평소 즐겨하는 취미생활이 있다’고 답했다.
©벼룩시장구인구직

평소 즐겨하는 취미생활이 있다고 답한 직장인들은 그 이유로 43.5%가 ‘일상의 즐거움, 행복을 위해서’, 33%가 ‘스트레스 해소를 위해서’라고 답해 취미생활이 일상의 만족도 및 스트레스 해소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해석된다. 이어 ‘나만의 시간을 갖기 위해서’(9.5%), ‘새로운 것을 배우고 싶어서’(6.3%), ‘대인관계를 넓히기 위해서’(1.9%) 등이 뒤를 이었다.

결혼여부에 따라서는 기혼자는 ‘일상의 즐거움, 행복을 위해서’(51.1%)를 가장 많이 선택한 반면 미혼자는 ‘스트레스 해소를 위해서’(40.9%)를 가장 많이 선택해 차이를 보이기도 했다.

일상의 만족도나 스트레스 해소를 위해 취미생활을 하는 직장인이 많아서인지 취미생활을 할 때 다른 사람들과 어울리기 보다는 혼자서 즐긴다고 답한 직장인들이 많은 것으로 조사되었다.

취미생활을 함께 즐기는 사람이 있냐는 질문에 과반수 정도가 ‘혼자’(47.9%) 즐긴다고 답했다. 다음으로 ‘가족’(22.5%), ‘친구’(17.8%), ‘회사동료’(4.4%), ‘연인’(4.1%), ‘기타’(3.2%) 순으로 혼자서 무언가를 하는 것에 거부감이 많았던 과거와는 달리 혼자만의 취미생활을 누리며 개개인의 만족도를 더 높이는 것에 집중 하는 것으로 보인다.

이는 기혼자의 경우도 마찬가지였다. ‘가족’(36%)과 함께 취미생활을 한다는 응답자 보다 ‘혼자’(38.1%) 취미생활을 한다고 답한 응답자가 더 많았다.

취미생활을 즐기는 방법도 다양했다. ‘영상 콘텐츠’(25.4%)를 통한 취미생활을 가장 많이 하고 있었으며 ‘온라인 커뮤니티’(24.8%)가 근소한 차이로 그 뒤를 이어 응답자의 절반 이상이 온라인을 통해 취미생활을 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이외에도 직장인들은 ‘오프라인 동호회/모임’(16.5%), ‘학원/아카데미/헬스장’(13.3%), ‘취미/동호회 어플리케이션’(11.7%), ‘문화센터’(4.4%), ‘개인레슨/과외’(3.8%)의 방법으로 취미생활을 즐기고 있었다.

한편 대부분 직장인들은 취미생활이 직장생활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긍정적으로 보고 있었다. 응답자의 89.9%가 ‘취미생활이 직장생활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이 된다’고 답한 것. 반면 ‘잘 모르겠다’,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부정적으로 답한 직장인은 각각 5.4%, 4.8%에 그쳤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7.94하락 4.8915:32 10/17
  • 코스닥 : 649.29하락 2.6715:32 10/17
  • 원달러 : 1187.00하락 0.815:32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5:32 10/17
  • 금 : 58.80하락 0.6215:32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