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V50S 씽큐, 체험단 2만명 몰려 대박 조짐… '경쟁률 70대 1'

 
 
기사공유
LG V50S 씽큐/사진= LG전자 제공
LG전자는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4일까지 일주일 동안 진행하는 'LG V50S 씽큐 체험단 모집' 행사에 6일 동안 2만명 이상이 지원했다고 밝혔다.

하루 평균 3000명 이상이 지원해 경쟁률은 70대 1에 육박한다. 일 평균 지원자 수는 LG전자가 올해 출시한 LG G8 씽큐 체험단을 모집했을 때에 비해 세 배 가량 많고 LG V50 씽큐과 비교해도 20% 가까이 늘었다.

이번 체험단 흥행은 전작인 LG V50 ThinQ가 제품 자체의 안정성은 물론이고 높은 실용성으로 인정받으며 의미 있는 판매량을 기록한 가운데, 후속 제품에도 고객들의 높은 관심이 이어지고 있는 것이라 의미가 있다고 LG전자 측은 설명했다.

전체 지원자 가운데 40%가량은 직장인 비율이 높은 30대로 나타났다. 특히 여러 업무를 동시에 처리하고자 하는 수요가 높은 직장인 층에서 신제품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볼 수 있다. 또 LG 스마트폰이 아닌 타사 제품을 사용중인 고객 비중이 전체의 70%를 차지한 점도 긍정적이다.

체험단 모집은 지원자가 스스로 관심을 가지고 신청해야 하는 방식이다. 일반적으로 고객들이 스마트폰을 교체할 때 브랜드를 크게 고려하는 점을 감안하면, 최근 들어 LG 스마트폰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점차 높아지고 있다는 의미로 해석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LG전자 관계자는 설명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7.94하락 4.8915:32 10/17
  • 코스닥 : 649.29하락 2.6715:32 10/17
  • 원달러 : 1187.00하락 0.815:32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5:32 10/17
  • 금 : 58.80하락 0.6215:32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