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용차 두고 외출하세요”… 서울시내 도로 곳곳 축제·집회로 통제

 
 
기사공유
5일 서울시내 곳곳에서 행사와 집회가 열려 도로가 통제된다. 사진은 지난달 28일 서울 서초구 중앙지검 앞에서 열린 ‘제7차 사법적폐 청산을 위한 검찰개혁 촛불문화제’. /사진=뉴시스

주말인 5일과 6일은 서울시내 곳곳에서 축제와 집회가 예정돼 극심한 교통혼잡이 우려된다. 특히 5일은 서초구 일대의 혼잡이 극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5일 서울경찰청에 따르면 ‘사법적폐청산 범국민시민연대’(이하 범국민시민연대)는 이날 오후 6시부터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 앞에서 ‘제8차 사법적폐 청산을 위한 검찰개혁 촛불문화제’를 개최한다.

지난달 28일 열린 7차 집회에는 서울성모병원 사거리부터 예술의전당 인근까지 반포대로 8차선 도로가 양방향 통제됐고, 당시 주최 측은 연인원 기준 최대 200만명이 운집했다고 주장했다. 8차 촛불집회에도 대규모 인파가 몰려 비슷한 상황이 연출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보다 앞서 오후 12시30분부터는 서울성모병원 인근에서 우리공화당이 박근혜 전 대통령의 석방을 촉구하는 집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날 오후부터 여의도에서는 ‘2019 세계불꽃축제’가 열린다. 오후 2시부터 9시30분까지 마포대교 남단부터 63빌딩 앞까지 여의동로 구간은 전면 통제되고 올림픽대로와 노들길은 현장상황에 따라 탄력적으로 통제될 예정이다.

국회대로도 통제된다. 오후 1시부터는 국회 앞 정문에서 대한간호대학생협회 회원 3000여명이 집회를 연다.

서울시와 수원시, 화성시가 주최하는 ‘제4회 정조대왕능행차 공동재현’도 오전 9시30분부터 오후 5시30분까지 진행된다. 이에 따라 율곡로와 돈화문로, 종로, 세종대로, 한강대로, 노량진로, 상도로, 여의대방로, 시행대로 등에서 차량 통제가 이뤄진다.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2.55하락 18.3711:25 11/13
  • 코스닥 : 661.94하락 3.211:25 11/13
  • 원달러 : 1168.50상승 7.711:25 11/13
  • 두바이유 : 62.06하락 0.1211:25 11/13
  • 금 : 62.16상승 1.0111:25 11/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