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태풍 미탁 피해지역에 5000만원 쾌척

 
 
기사공유
/사진=tvN
방송인 유재석이 태풍 '미탁'으로 수해를 입은 이재민들을 위해 성금을 쾌척했다.

9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따르면 유재석은 태풍 피해를 복구하고 이재민들을 돕는 데 써달라며 5000만원을 기부했다.

지난 4월 강원도 산불 당시 피해 지역을 돕기 위해 5000만원을 기탁했고 지난해 8월에는 폭우피해 성금으로 써달라며 5000만원을 기부하는 등 꾸준한 선행을 이어왔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8.86상승 24.0218:01 10/22
  • 코스닥 : 655.91상승 6.7318:01 10/22
  • 원달러 : 1169.70하락 2.318:01 10/22
  • 두바이유 : 58.96하락 0.4618:01 10/22
  • 금 : 59.38하락 0.3218:01 10/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