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미중무역협상 '스몰딜' 전망에 상승세

 
 
기사공유
/사진=머니S DB

중국은 미국 워싱턴에서 열리는 고위급 무역협상에서 미국산 농산물 수입을 늘리는 대신 미국이 추가 관세를 유예하는 '스몰딜'을 노리고 있다고 외신 보도가 나오는 등 미중 고위급 무역협상에서 양국이 부분합의에 이를 것이란 전망에 뉴욕증시가 상승세로 마감했다.

9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181.97포인트(0.70%) 오른 2만6346.01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다드앤푸어스(S&P) 500 지수는 26.34포인트(0.91%) 상승한 2919.40을 기록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종합지수는 전일 대비 79.96포인트(1.02%) 뛴 7903.74로 마감했다.

이날 블룸버그통신 보도에 따르면 중국은 이번 고위급 무역협상에서 스몰딜을 수용할 준비를 하고 있다.

통신은 협상에 정통한 관리를 인용, 미국이 중국에 추가관세를 부과하지 않을 경우 중국은 미국산 농산물 구매 확대 등 비핵심 쟁점에서 양보할 의향이 있다고 보도했다.

영국 파이낸셜타임즈에 따르면 중국측은 부분합의를 위해 최근 미국측에 미국산 농산물 추가 구매를 제안했다.

다만 지적재산권 보호를 위한 법·제도 개선이나 산업 보조금 등 핵심 쟁점에선 중국이 양보하지 않을 것이라고 통신은 전했다.

그러나 미국이 핵심 쟁점을 제외한 스몰딜에 동의할지는 미지수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지난 7일 '중국과의 부분적 무역합의를 수용할 뜻이 있느냐'는 기자의 질문에 "그건 우리가 선호하는 게 전혀 아니다"라며 "내가 선호하는 것은 이번 가을까지 '빅딜'을 이루는 것"이라고 답한 바 있다.

한편 이번 무역협상은 10일~11일 워싱턴에서 열리며, 류허 부총리가 중국 대표로,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 무역대표부 대표와 스티브 므누신 재무장관이 미국 대표로 각각 참석한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9.23상승 1.8312:46 10/15
  • 코스닥 : 644.59상승 3.1312:46 10/15
  • 원달러 : 1183.80하락 1.112:46 10/15
  • 두바이유 : 59.35하락 1.1612:46 10/15
  • 금 : 60.03하락 0.4112:46 10/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