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시민 vs 홍준표 '백분토론'서 2번째 입씨름 펼친다

 
 
기사공유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왼쪽)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 /사진=뉴시스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과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오는 22일 ‘MBC 백분토론’에서 다시 맞붙는다.

10일 뉴스1에 따르면 노무현재단 관계자는 “유 이사장이 방송에 출연하는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홍 전 대표는 지난 9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개방적 소통을 위해 MBC 백분토론 20주년 특집 방송에도 나가볼까 한다”며 “2시간 생방송으로 1대1 ‘맞짱 토론’을 준비한다”고 전했다.

두 사람의 대결은 약 4개월 만에 다시 진행됐다. 앞서 지난 6월 두 사람은 각자의 유튜브 방송인 ‘알릴레오’와 ‘홍카콜라’의 합동 방송인 ‘홍카레오’에서 150여 분간 설전을 벌인 바 있다.

당시 방송은 경제·안보 등 현안을 폭넓게 다뤘고, 두 사람은 주요 현안에 대한 극명한 입장차를 보였다. 이번 토론은 최근 진영 간 대결로 비화한 조국 법무부 장관 관련의혹에 대한 첨예한 대립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유 이사장은 지난 8일부터 이틀에 걸쳐 정경심 교수의 자산관리인인 김모PB(프라이빗뱅커)의 인터뷰를 공개하는 등 승부수를 띄우고 있다. 홍 전 대표는 지난 3일 광화문집회 연단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향한 ‘국민탄핵결정문’을 낭독하는 등 노골적인 대립각을 세우고 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8:03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8:03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8:03 10/18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18:03 10/18
  • 금 : 59.70상승 0.4718:03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