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지원 한국거래소 이사장, 세계거래소연맹 이사직 연임

 
 
기사공유
정지원 한국거래소 이사장. /사진=머니투데이 DB(한국거래소 제공)

정지원 한국거래소 이사장이 세계거래소연맹(WFE) 총회에서 아시아·태평양 지역대표 이사직 연임에 성공하면서 우리나라가 7회 연속 이사직을 유지하게 됐다.

10일 거래소에 따르면 지난 9일(현지시간) 싱가포르에서 열린 제59차 WFE 총회에서 정 이사장이 아시아·태평양 지역대표 이사직에 재선임됐다. 이로써 거래소는 2007년 이래 연속 7회 이사직 유지에 성공했다.

WFE는 1961년에 설립된 거래소 연합체로 세계 정규거래소를 대표하는 기구다. WFE 회원들은 증권상품부터 파생상품에 이르는 다양한 상품 라인업 및 풍부한 유동성을 가진 한국거래소의 위상과 신흥시장 대상 시장 설립 및 운영 노하우 공유 등에 기여한 점 등을 높게 평가했다고 거래소는 전했다.

WFE 이사회는 연맹 최고 의사결정기구로 미국, 독일, 홍콩 등 세계 주요거래소 CEO가 참여하고 있으며 현재 지역별 이사 15석(아시아·태평양 5석, 미주 5석, 유럽·아프리카 5석), 의장단 3석 등 총 18석으로 구성된다.

이 가운데 아·태 지역대표는 이번 총회에서 당선된 한국·일본을 비롯해 상하이, 홍콩, 싱가포르 거래소가 맡고 있다.

거래소 관계자는 "향후 WFE의 주요 추진사업인 각종 규제환경 변화, 지속가능성 정착, 핀테크 등 시장 관련 기술혁신 등 다양한 분야에서 WFE와 협업해 글로벌 자본시장 발전에 기여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7.13하락 0.2715:29 10/15
  • 코스닥 : 646.01상승 4.5515:29 10/15
  • 원달러 : 1185.20상승 0.315:29 10/15
  • 두바이유 : 59.35하락 1.1615:29 10/15
  • 금 : 60.03하락 0.4115:29 10/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