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지하철 1~8호선 파업 예고… 언제부터?

 
 
기사공유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서울메트로9호선지부 노조원들이 지난 7일 서울시청 동편 인도에서 열린 파업 출정식에서 민간위탁 운영방식 폐지와 임금 15% 인상을 촉구하고 있다. /사진=뉴스1

지난 9일 서울시 지하철 9호선의 부분 파업이 마무리된 가운데 지하철 1~8호선 역시 노사 협상에 난항을 겪으면서 파업이 예고됐다.

10일 서울시교통공사에 따르면 현재 교통공사 제1노조와 사측은 협상을 진행 중이다. 이날 노조는 11일부터 15일까지 준법 투쟁에 나선 뒤 협상이 타결되지 않으면 16일부터 사흘 간 파업을 하겠다고 선언했다. 노조가 제안한 내용은 ▲임금피크제 폐지 ▲인력충원 등이다.  

만약 노사 협정이 불발될 경우 지하철 1호선부터 8호선의 정상 운행이 지연되면서 출퇴근길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을 전망이다.

서울교통공사 관계자는 "일단 파업을 하겠다고 한 날짜(16일) 이전까지 타결이 될지는 지켜봐야 한다"면서도 "파업 장기화에 대비한 비상운송대책 등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9호선 2~3단계, 언주역에서 중앙보훈병원역 구간을 운영하는 서울교통공사 9호선 운영부문은 전날(9일) 노조와 단체교섭 협상 등을 타결했다. 9호선 운영부문은 7일부터 파업에 돌입했는데, 9일 오후 협상이 마무리된 뒤 곧바로 업무에 복귀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7.94하락 4.8918:03 10/17
  • 코스닥 : 649.29하락 2.6718:03 10/17
  • 원달러 : 1187.00하락 0.818:03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8:03 10/17
  • 금 : 58.80하락 0.6218:03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