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코웨이 매각 새국면… 본입찰 유력후보 빠지고 넷마블 참전

 
 
기사공유
/사진=뉴스1
웅진코웨이 매각이 새국면을 맞이했다. 유력후보들이 본입찰에 불참하고 게임업체인 넷마블이 깜짝 참전한 것이다.

10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이날 웅진코웨이 인수 본입찰에는 넷마블과 사모펀드 베인캐피탈 등이 참여했다.

당초 유력후보로 거론됐던 SK네트웍스와 칼라일은 참여하지 않았다. SK네트웍스는 이날 공식 입장문을 내고 “웅진코웨이 인수를 검토했지만 실질 지배력 확보에 대한 불확실성이 당초 예상보다 높은 것으로 판단했다”며 불참 소식을 전했다.

대신 자회사인 SK매직을 통해 렌털사업 성장을 추진하겠다는 방침이다. SK네트웍스는 “당사 및 관계사가 보유한 사업 역량과 노하우, 디지털 기술 등을 바탕으로 SK매직을 중심으로 하는 홈케어사업의 고객가치 혁신을 통해 지속적인 성장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모펀드인 칼라일과 전략적투자자(SI)인 중국 하이얼 컨소시엄도 본칩찰에 참여하지 않았다. 숏리스트로 선정된 후보 중 본입찰에 뛰어든 것은 베인캐피탈이 유일하다.

최대 이변은 넷마블의 등장이다. 넷마블은 당초 예비입찰에 참여하지 않았던 업체지만 본입찰에 참여하며 다크호스로 떠올랐다.

넷마블 측은 “게임산업 강화와 더불어 신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다양한 투자를 진행해 왔다”며 “이에 실물 구독경제 1위 기업인 웅진코웨이 인수 본 입찰에 참여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업계에서는 넷마블의 인수여력이 충분하다고 본다. 현재 웅진코웨이의 매각가는 2조원대로 추정되는데 올 상반기 기준 넷마블의 현금 및 현금성 자산은 1조7000억원으로 인수자금 조달에 대한 부담은 없을 것이란 평가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7.94하락 4.8918:03 10/17
  • 코스닥 : 649.29하락 2.6718:03 10/17
  • 원달러 : 1187.00하락 0.818:03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8:03 10/17
  • 금 : 58.80하락 0.6218:03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