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스리랑카] ‘골폭죽’ 손흥민·김신욱·황희찬 연이어 득점

 
 
기사공유
10일 오후 8시 화성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국제축구연맹(FIFA)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H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스리랑카를 상대로 선제골을 넣은 대한민국 대표팀의 손흥민(왼쪽). /사진=뉴스1
대한민국 대표팀의 스리톱이 스리랑카를 상대로 모두 득점에 성공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10일 오후 8시 화성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국제축구연맹(FIFA)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H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스리랑카와 맞대결을 펼치고 있다.

이날 벤투 감독은 손흥민-김신욱-황희찬으로 구성된 스리톱으로 스리랑카의 밀집수비에 맞섰다. 예상대로 스리랑카는 라인을 내리며 수세적으로 경기에 임했고 한국의 일방적인 흐름이 이어졌다.

한국은 전반 초반 측면 공격과 백승호의 롱패스를 통해 스리랑카의 빈틈을 노렸다. 전반 6분에는 남태희의 스루패스를 황희찬이 슈팅으로 연결했으나 골키퍼 선방에 막혔다.

해결사는 손흥민이었다. 전반 12분 이강인의 절묘한 패스를 받아 홍철이 손흥민에 볼을 건넸고, 손흥민이 침착하게 마무리하면서 한국이 앞서가게 됐다.

이른 시간에 스리랑카의 골망을 흔든 한국은 추가 득점을 위해 공세를 이어갔다. 특히 이강인의 패스를 앞세워 스리랑카의 빈 공간을 쉴 새 없이 공략했다.

여기에 김신욱까지 골감각을 자랑했다. 전반 18분 왼쪽 측면에서 손흥민의 패스를 받은 김신욱이 침착하게 마무리하면서 팀의 두 번째 득점에 성공했다.

황희찬까지 득점 행진에 동참했다. 황희찬은 전반 21분 이강인의 코너킥을 그대로 헤더로 연결하면서 득점에 성공했다.

현재 전반전이 진행 중인 가운데 한국이 3-0으로 앞서고 있다.
 

김현준 hjsoon@mt.co.kr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7.40상승 22.7923:59 10/14
  • 코스닥 : 641.46상승 8.5123:59 10/14
  • 원달러 : 1184.90하락 3.923:59 10/14
  • 두바이유 : 59.35하락 1.1623:59 10/14
  • 금 : 60.03하락 0.4123:59 10/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