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청도 으뜸 절경, 아찔한 기암절벽 '서풍받이'

 
 
기사공유
인천 옹진군 대청도(대청면)에는 지질공원이 있다. 백령대청지질공원(명승 제8호)을 대표하는 서풍받이다.

10일 오후 비가 내리는 가운데 대청도의 으뜸 절경인 서풍받이를 찾았다.

서풍받이는 지명에서 알 수 있듯 서쪽에서 몰아치는 바람과 파도를 막는 기암절벽이다. 대청도 서쪽 끝에 있다.

깎아지른 해벽은 대청도 제1경으로 불러도 손색없다. 백령도의 두무진과 더불어 백령대청지질공원을 대표한다.

대청남로 광난두정자각에서 서풍받이, 하늘전망대, 조각바위, 하늘전망대, 마당바위, 갈대원 등 약 2㎞의 둘레길이 이어진다. 높낮이가 있어 여유 있게 걸으면 2시간정도 걸린다.

트레킹 기점은 대청남로의 광난두정자각이다. 이곳을 기준으로 트레킹 계획을 짜는 것이 좋다. 
 

대청도(인천)=박정웅 parkjo@mt.co.kr

여행, 레저스포츠를 소개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8.20상승 0.814:47 10/15
  • 코스닥 : 645.59상승 4.1314:47 10/15
  • 원달러 : 1183.80하락 1.114:47 10/15
  • 두바이유 : 59.35하락 1.1614:47 10/15
  • 금 : 60.03하락 0.4114:47 10/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